충남도, “저출산 극복 새 주거 모델 만든다”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5.29 15:54

입주한 뒤 두 자녀를 낳으면 임대료를 내지 않고 거주할 수 있는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이 29일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을 안팎에 선언했다.

도는 아산시 배방읍 북수리 아산배방월전지구 공동주택 2블럭에서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첫 사업(건설형 임대주택) 기공식을 개최했다.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은 주거비 부담이 적은 주택을 공급함으로써 결혼 및 출산 친화적 환경을 조성하고, 이를 통한 저출산 극복을 위해 민선7기 출범 직후부터 추진해왔다.

도는 2022년까지 건설형 900호와 매입형 100호 등 총 1000호의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을 공급할 계획으로, 건설형은 이번 첫 사업 현장과 함께 천안·당진 등 5개 지구에서 추진하고 있다.

이날 기공식에는 양승조 지사와 오세현 아산시장, 강훈식 의원, 문진석·이정문 국회의원 당선인, 예비 신혼부부 등 150여 명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정세균 국무총리도 참석하며 저출산 극복을 위해 도가 추진 중인 핵심 사업에 대한 정부의 관심을 드러냈다.

행사는 식전 공연과 머릿돌용 기념판 서명, 홍보 동영상 상영, 경과보고, 양 지사 기념사와 정 총리 치사, 기공버튼 누르기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식전 공연은 아버지와 5남 2녀의 자녀들로 구성된 밴드로, 도의 저출산 극복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 ‘일곱빛깔무지개’가 출연, 의미를 더했다.

이 자리에서 양 지사는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은 0.92명으로 OECD 평균 1.65명의 절반에 불과한 상황이다. 지난해 태어난 30만 3000명은 1971년 1002만 명의 3분의 1 이하이고, 2000년 63만 명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라며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

양 지사는 이어 “주거 문제는 대한민국의 오래되고 고질적인 사회문제 중 하나이며, 저출산과 고령화, 양극화 등 3대 위기의 주요 원인이기도 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양 지사는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사업은 대한민국 3대 위기 해결을 위한 고민에서 출발했다”며 “더 저렴하고, 더 넓고, 더 쾌적한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이 결혼과 출산을 주저하는 청년 세대의 새로운 희망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또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사업을 통해 저출산과 양극화를 극복하는 새로운 주거 모델을 마련하고, 더불어 행복한 충남, 다 함께 잘 사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초석을 쌓겠다”며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이번에 기공식을 연 충남형 더 행복한 주택 첫 사업은 아산 등 수요 집중 지역에 공급하는 건설형 임대주택으로, 2만 5582㎡의 부지에 건축연면적 6만 9515㎡, 지하 2층, 지상 10∼25층 규모다.

공급 면적별 세대는 36㎡형(옛 18평) 60세대, 44㎡형(옛 20평) 180세대, 59㎡형(옛 25평) 360세대 등 총 600세대다.

아파트 각 세대는 친환경 자재를 사용하고, 바닥 충격음 차단 신공법으로 시공해 소음 분쟁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했다.

아파트 유형은 △예비신혼부부를 위한 결혼·출산 계획형 △초·중기 신혼부부를 위한 출산계획·양육형 △다자녀계획·양육형 등 가족 성장 단계에 따라 7가지로 설계했다.

단지 내에는 국공립어린이집과 아트앤컬쳐클래스, 작은도서관, 창의센터 및 쿠킹클래스, 맘스테이션 등 다양한 부대시설을 마련, 최적의 육아 환경을 제공한다.

입주민 건강을 위해서는 다목적 스포츠룸, 피트니스룸, 헬스케어 건강체크실, 실내골프장 등을 마련하고, 신혼부부지원센터와 경로당, 주민카페, 상가, 주차장 611면 등도 설치해 편의성을 높인다.

아파트 인근에는 또 KTX천안아산역과 수도권전철 배방역이 있고, 북수초등학교와 수영장을 갖춘 체육관도 위치해 있다.

투입 사업비는 부지 매입 248억 원, 건축 950억 원, 기타 171억 원 등 총 1369억 원이다.

시행은 충남개발공사가, 시공은 작년 12월 민간사업자 제안평가를 통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한 한신공영컨소시엄이 맡았다.

도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한신공영컨소시엄으로 하여금 사업의 70% 이상을 지역 업체에 맡기도록 했다.

입주민 모집 공고는 내년 9월 내고, 이듬해인 2022년 준공과 함께 입주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 임대주택은 월 임대료가 최고 15만 원에 불과해 입주민 부담이 크게 줄 것으로 기대된다.

월 임대료는 방 3개와 거실 등을 갖춘 59㎡형이 15만 원, 44㎡형이 11만 원, 36㎡형은 9만 원으로, 시세의 절반에도 미치지 않는다.

보증금은 3000만 원에서 5000만 원 선으로 표준임대보증금과 동일한 수준이다.

도는 특히 입주 후 한 자녀를 출산하면 임대료의 50%를, 두 자녀 출산 시에는 전액 지원한다.

거주 기간은 기본 6년에 자녀 출생에 따라 10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전체 170047 현재페이지 1占쎄퓭占쏙옙占쏙옙뜝룞삕뜝럥占쏙옙占쏙옙占쏙옙占쎈먯삕뜝뜴占쏙옙뜝占퐄on=솾꺈삕占쏙옙占쎈먯삕뜝뜴占쏙옙뜝占퐄on= / 566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70047 영암읍교회 어린이집 보육교사 심폐소생술 교육 도전 문태운 2020.07.03
170046 아이앤나, 코로나19 시대 언택트 기반 서비스로 초고속 성장 최자웅 2020.07.03
170045 부천시, 코로나19 극복 범시민 대책회의 개최 홍가영 2020.07.03
170044 충남도 포스트 코로나19 대응, 신규과제 발굴 속도낸다 -사진 추후 홍가영 2020.07.03
170043 충남도, ‘일회용품 사용 근절’ 분야별 대책 모색 -사진 추후 홍가영 2020.07.03
170042 충남도, 장마철 노지 고추 전염병 사전 방제 당부 홍가영 2020.07.03
170041 경기도, 1인 크리에이터가 되고 싶다면? 도, 입문반 교육생 모집 홍가영 2020.07.03
170040 경기북부 청소년성문화센터 「평등더하기」 참여 학교·기관 모집 홍가영 2020.07.03
170039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고수 등 허브류 6건에서 잔류농약 기준치 이상 검출...농가에 농약 사용 주의 당부 홍가영 2020.07.03
170038 아산시,오세현 아산시장 동정 홍가영 2020.07.03
170037 아산시보건소, 코로나19 예방 소독시설 ‘클린존’ 안내판 배부 홍가영 2020.07.03
170036 아산시, 지방세 체납실태조사단 운영 개시 홍가영 2020.07.03
170035 아산시교향악단, ‘String Orchestra와 함께하는 신나는 음악여행!’ 홍가영 2020.07.03
170034 아산시, 여름철 대비 국도변 가로수 제초작업 홍가영 2020.07.03
170033 부산시, ‘가덕신공항 유치’ ‘국비확보’ 등 당면현안 해결 전력! 홍가영 2020.07.03
170032 부산시, 전체 어린이집 대상 급식위생 안전관리 강화 홍가영 2020.07.03
170031 부산시, 전국 최초 「민관 합동 이양사무발굴단」 출범 홍가영 2020.07.03
170030 “부산을 더욱 부산답게” 만드는 건축물을 찾습니다! 홍가영 2020.07.03
170029 부산시,「낙동강 생태공원 홍보동영상 공모전」 개최 홍가영 2020.07.03
170028 부산시, 유치원에서 문화재 속 동물 친구들을 만나요 홍가영 2020.07.03
170027 원주시 주요 관광지로 떠나는 음악여행! 홍가영 2020.07.03
170026 원주굽이길 함께 걸어요! 홍가영 2020.07.03
170025 원주시 박경리문학공원, 『전국 박경리 시낭송 대회』 개최 홍가영 2020.07.03
170024 원주시, 학생 가정 농산물 꾸러미 추가 신청 접수 홍가영 2020.07.03
170023 원주시, 음식 조리 시 수도꼭지에 고무호스(PVC) 연결하지 마세요! 홍가영 2020.07.03
170022 원주시립중앙도서관, 8월 수요인문학 프로그램 운영 홍가영 2020.07.03
170021 원주시립중앙도서관 「찾아가는 책꾸러미 서비스」 호응 홍가영 2020.07.03
170020 원주시 역사박물관, 제2회 고대도시 원주 사진 공모전 개최 홍가영 2020.07.03
170019 원주시 무실동 자생단체, 백일홍 꽃밭 조성 동참 홍가영 2020.07.03
170018 고양시, 반려견과 함께하는‘찾아가는 반려동물 문화교실’ 운영 홍가영 2020.07.0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6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