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선순위 2대 보험, 의료실비보험과 암보험의 비교가입 핵심TIP은?
글쓴이 : 한지우 기자 날짜 : 2017.01.12 14:34

▲ 가파른 의료비 증가 의료실비보험과 암보험으로 대비를

근 10년간 암보험과 의료실비보험의 가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암보험이나 의료실비보험은 내는 보험료에 비해 보험금지급사례가 많아 가입자에게 유리한 상품으로 최근 100세 시대가 도래하고 암 발병이 늘어나면서 필수로 챙겨야 하는 2가지 보험이다.

의료실비보험이란 통원 또는 입원을 통해 병원치료를 받았을 때 실제 지출한 의료비를 보상하는 보험으로 작은 질병이나 약제비 등도 보장하여 보험금 수령 빈도가 높으며, 국민건강보험에서 비급여항목으로 분류되는 MRI, CT촬영, 내시경검사 등 특수검사 등까지 보장할 정도로 보장범위가 넓다.

의료실비보험은 암보험, 종신보험 등과는 달리 두 개 이상의 상품을 가입하여도 실제 지출한 의료비만을 한도 내에서 보장받을 수 있으므로, 가입 전 반드시 중복가입 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또한 실손의료보험은 입원이나 통원으로 치료를 받았을 때 의료비를 보장하지만 치료 목적이 아닌 성형수술비, 해외 소재 의료기관에서 발생한 의료비, 간병비, 노화로 인한 탈모 등은 보상하지 않으니 정확한 보상내용을 숙지해야 한다.

기존 의료실비보험의 경우 가입 가능 연령이 65세~70세로 제한되어있어 고령자의 경우 실손보험 가입이 불가능할 수 있었으나, 최근에는 노후실손의료보험이 출시되어 최대 80세까지 실비보험을 가입할 수 있어 부모님 실버 의료비에 대한 대비책으로도 고려할 수 있다.

실비보험 표준화로 회사별 보장내용은 동일하나 단독실비보험, 노후실손보험, 순수보장형, 비갱신형 등 상품별 보혐료 차이가 날 수 있으므로 회사별 가격 순위를 꼼꼼하게 비교한 후 선택해야 하는데,국내 30여개 보험사 상품의 보장내용과 보험료를 한번에 비교해주는
의료실비보험 종합비교사이트(www.insvalley.com/news/bestmedi.jsp)를 활용해보길 추천한다.


고액암 진단비와 치료비 든든 비갱신형 암보험

앞서 말했듯 암 발병률은 매년 증가하고 있지만, 의학기술의 발달로 암 완치율과 생존율 또한 증가하고 있다. 문제는 암이라는 병이 아닌 부담되는 암 치료비다.수술비와 각종 항암치료비, 입원비, 약제비 등 암을 극복하기 위한 비용이 적지 않다.

암보험이란 암 진단 확정 시 암 진단금, 암 수술비, 암으로 인한 입원비 등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이다. 암보험은실손의료보험과 달리 여러 상품을 가입해도 중복보장이 가능하므로, 필요에 따라 1~2개의 상품으로 부족한 보장을 보완하는 것도 좋다.

암보험 가입 시 가장 먼저 살펴봐야 할 것은 암의 종류별 보장내용이다. 보험사마다 소액암으로 구분되는 종류도 있으며, 반대로 고액암으로 구분되어 더욱 높은 암 진단금을 받는 암도 있다. 가족력이 있어 조금 더 보장을 받고자 하는 암이 있다면 그 암의 진단금이 얼마인지를 먼저 비교해보고 가입을 하는 것이 좋다.

또한 비갱신형 암보험과 갱신형 암보험을 비교해야 한다. 개인의 가입목적이나 연령에 따라 비갱신형암보험 또는 갱신형암보험이 유리할 수 있으니 본인의 입장을 적용해서 비교가 필요하다.
비갱신형암보험, 재진단 암보험, 실버암보험, 여성암보험 등 다양한 기준으로 판매되는 암보험을 꼼꼼하게 비교해보기 위해서는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아보는 것이 가장 좋은데, 보험사마다 기준이 다른 암보험의 보장내용 및 가격을 비교해보긴 어려운 것이 사실이다.


암보험 비교견적사이트(www.insvalley.com/news/nocancer.jsp) 에서는 친절한 전문자산관리사가 고객의 자금상황과 건강상태에 가장 안성맞춤인 상품의 설계와 각종 특약 추가를 돕고 있다.
실비보험과 암보험 가입순위, 진단금 비교, 중복보장 여부 등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고, 개인이 실시간으로 보험료 계산을 해볼 수 있어 저렴한 암보험 찾기에 제격이다. 현재 전문가 상담 서비스도 제공중인데, 최근 민감한 개인정보유출에 대비해 가장 간소화한 이름, 생년월일, 전화번호만 가지고도 모든 상담을 무료로 받을 수 있으니 활용해보면 좋겠다.


전체 85158 현재페이지 1 / 283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85158 장성119안전센터 전국단위 소방차 길 터주기 훈련 실시 이종덕 2017.05.26
85157 보성소방서, 소방차 길터주기 캠페인 실시 김상빈 2017.05.26
85156 광양소방서 금호119안전센터 태인동 대성철강 합동소방훈련 실시 조용임 2017.05.26
85155 광양읍 남,여성의용소방대, 교통안전캠페인 실시 박민호 2017.05.26
85154 부산시, 시민과 함께하는 공정 하도급 문화 정착! 이남형 2017.05.26
85153 부산시, 2030년 미래세대인 초등생에게 엑스포를 알린다. 이연정 2017.05.26
85152 부산시, 여름철 집중호우 및 태풍대비 건설공사장 안전관리실태 점검 한영준 2017.05.26
85151 부산시 수산자원연구소, 넙치 22만 마리 방류 이유림 2017.05.26
85150 부산시 해양자연사박물관, ‘바다에서 보내 온 陶(도)·陶(도)’특별전 개최! 김하얀 2017.05.26
85149 부산시, 국민인수위원회 in 부산 박주혁 2017.05.26
85148 고양시, 폭염대응 종합대책 추진에 박차 장명진 2017.05.26
85147 고양시립합창단, 6월 순국선열의 희생 기리다 이수영 2017.05.26
85146 고양시, 계층별 다양한 일자리 사업 발굴·추진 이재화 2017.05.26
85145 고양시, 돈 버는 농업인 블루오션, SNS 정복하기 정준호 2017.05.26
85144 고양시, 2017년 2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안전교육 실시 박기원 2017.05.26
85143 고양시 하천네트워크, 에코교육 통해 환경인식 향상 황상미 2017.05.26
85142 고양시, 폐건전지 집중수거 기간 운영 최재철 2017.05.26
85141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 치매안심 협력체계 구축 최명숙 2017.05.26
85140 고양시 가좌도서관, “옷장정리? 계절이 바뀌어도 걱정 없다” 김하얀 2017.05.26
85139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연극으로 우울감 표출하다 이윤진 2017.05.26
85138 고양시약사회, 비만예방 환경조성 적극 지원 김병화 2017.05.26
85137 고양시 덕양구보건소, 수족구병 유행 우려 임영훈 2017.05.26
85136 고양예술인페스티벌, 풀뿌리 지역문화예술을 꽃피운다 최규성 2017.05.26
85135 활기찬 노후! 일하는 기쁨! 김설아 2017.05.26
85134 의왕시, 학부모가 배우고 가르치는‘학부모체험강사 과정’수료 이은지 2017.05.25
85133 아산시, 글로벌 부품 기업 등 외자유치 순항 김하얀 2017.05.25
85132 곡성119안전센터 곡성읍 소방차 길터주기 캠페인 실시 강명군 2017.05.25
85131 담양소방서, 전남도립대학생 대상 교육 실시 봉성윤 2017.05.25
85130 보성소방서, 다수사상자 발생 구급대응 및 긴급구조통제단 불시 가동 훈련 실시! 이강조 2017.05.25
85129 보성소방서, 심야 불시출동훈련 실시 최성민 2017.05.2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8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