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다람쥐 2013/05/31 [19:05]

    수정 삭제

    박주신은 왜 재검사에 응하지 못하나?
    박주신은 결혼한 어른답게 젊은이 답게 재검사에 응하는 것이 마땅하다. 더이상 물러날 때나 있나? 재검사에 응하지 않으면 의혹을 증폭시킬 뿐이다. 그런 비굴한 행동으로 인해 너의 아버지 박원순씨가 그리도 원하는 서울시장 재선거에서 떨어지면 다 네 책임이다. 치사하게 아버지 등뒤에 숨지마라!
  • 나엄마 2013/06/01 [13:06]

    수정 삭제

    끼리끼리
    검사는 MRI사진과 MRI사진을 대조하고 엄변은 사람을 확인하고.. 양박사님과 울들은 사람과 MRI사진이 같나 확인하라 하는데.. 슬픈코메디다. 몸속에 있는 척추가 등 뒤에 붙이고 있으면 담박 아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