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기사 독자의견

기사본문으로 돌아가기

  • 반도지기 2014/10/06 [10:10]

    수정 삭제

    공권력 부재
    이명박과 박근혜는 실패한 대통령이다. 대통령의 주된 임무는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지키는 것이기 때문이다. 공권력의 약화는 바로 국민의 생명과 재산을 불안케 하는 첩경이다. 귀하의 말대로 좌파의 지랄 발광은 바로 국가의 공권력 약화 운동이기 때문이다. 공권력이란 바로 법의 준수를 말함이다. 그들은 무한정의 자유를 누리기 원한다. 무한정의 자유는 바로 자유의 부정을 말함이다. 그들은 "국가 보안법" 철폐를 주장한다. 이는 국가의 기초를 허물자는 주장이다. 또한 미군 철수를 주장한다. 미군은 국가 안보의 한 축이다. 결국 그들이 주장하는 핵심은 국가를 허물자는 것이다. 공산화 하자는 것이다. 그들의 뜻대로 국가가 공산화 되면 그들이 출세할 것인가. (아나 떡이다.) 가장 먼저 해외로 탈출할 자들이 바로 그들이다. 이것이 바로 배운자들의 망국 탈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