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민석 "최순실이 청와대를 컨트롤한다"
네티즌 "최순실을 전지전능한 신으로 만들어"
 
조영환 편집인

 

교통방송이 아니라 정치방송이라고 서울시내 택시기사들로부터 불평을 받는 tbs가 ‘의혹생산 공장’ 노릇을 하고 있다. 전날 이혜훈 의원이 출연하여 “조윤선 장관이 최순실을 여왕 모시듯 재벌 사모님들에게 소개했다는 제보 많다”는 취지의 의혹을 제기하여 조윤선 장관으로부터 “이 의원의 발언은 허위에 의한 명백한 명예훼손으로 판단해, 이에 대해 즉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는 반발을 사게 만든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29일 안민석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최순실이 수감 중임에도 불구, 전남편인 정윤회 씨를 통해 계속 국정개입을 하고 있는 게 아니냐”는 의혹을 제기했다.

 

최순실씨의 재산이 조 단위이고 독일에 수천억 원을 빼돌렸다는 황당한 의혹을 제기했던 안민석 의원은 29일 오전 ‘김어준의 뉴스공장’ 인터뷰에서 “지금도 여전히 최순실이 전체적 흐름을 감방에서 컨트롤하고 있다고 보고 있다. 청와대, 새누리당, 정윤회, 김기춘, 우병우 등의 라인을 이경재 변호사를 통해서 지금 최순실이 컨트롤 하고 있다”며 “여전히 국정농단 세력들은 대포폰으로 서로 소통하고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아무리 국회의원이 ‘면책특권’이 있다고 자만하는지 모르지만, 이런 황당한 선동은 상식적 국민들에게 안민석 의원의 정상성을 의심케 만들 것이다.

 

안민석 의원은 “정윤회 씨는 최순실과 이혼해 결별했지만 서로의 아킬레스건을 다 가지고 있기 때문에 정 씨가 이경재 변호사를 통해 이 상황에 대해 조언하고, 역할에 대한 코디네이션(조직)도 하고 있을 것”이라며 “살다 살다 교도소장이 수감자에게 쩔쩔 매는 것은 처음 봤다. 감옥에서도 온갖 특혜를 다 누리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이는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또 “최순실을 만만하게 보면 안 된다. 박근혜 대통령과 최순실은 여전히 한몸이고, 감옥에서도 콘트롤타워가 작동 중”이라며 안민석 의원은 “법무부 차관과 교도소장이 계속 지시를 받고 상황을 보고하는 것들을 저희들이 눈 앞에서 봤다”고 주장했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안민석 의원이 “최순실-정윤회 관계는 이미 복원이 됐다”며 “그렇지 않고서는 교도소장이 국회의원 앞에서 일개 수감자에게 쩔쩔 매는 이런 그림은 만들어질 수가 없다”고 했다고 뉴시스는 전했다. 소위 ‘최순실 강제구인법’에 관해 안민석은 “직권상정은 최순실 때문에 생긴 국민의 화병은 치료하는 국회의 선물이 될 것이다. 국회가 노력이라도 해봐야 하는데, 노력도 않으면 우리도 최순실처럼 국민을 우습게 여기는 것으로 비춰질 수 있다”고 했다며, ‘이날 열리는 본회의에 직권상정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뉴시스가 전했다. 아무런 힘도 없이 마녀사냥 당하는 최순실씨를 초인적 권력자로 둔갑시키는 날조의혹을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날조해냈다.

 

<안민석 “최순실, 감방에서 정윤회 통해 계속 국정개입”>라는 뉴시스의 기사에 동아닷컴의 한 네티즌(내오른손)은 “이제 안 의원님 이름을 들으면 연결되는 단어는 억지, 오버, 가벼움, 특권, 무개념, 아니면 말고 등 좋지 않은 것들이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화목)은 “국민을 우습게 여기는 인간은 바로 안민석 너다. 지금까지 니가 한 말 중에 맞는 게 몇%가 되나. 새파란 게 살다 살다 이런 꼴을 처음 봤다고?”라며 “언제는 최순실이 이혼을 대통령이 시켰다더니, 이제는 관계가 회복되었다고 이 인간아. 이것도 대통령이 시켜 관계회복 되었냐”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한줄맨)은 “문제는 바로 네s이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복자기)은 “더러운 놈들아 그 말을 누가 믿겠나. 상식에 있는 것을 말해야지. 무조건 덮어씌워 보자는 추잡한 자들의 발악”이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Fred Min)은 “안민석이는 정치보다는 공상소설가가 더 맞는 것 같다. 국회의원 면책 특권만 없으면 바로 사라질 사람인데. 지금까지 밝혀낸 사실이 아무것도 없이 시끄럽기만 하잖아. 국민들은 잘 기억해두기 바란다. 특히 해당 지역구 사람들은 잘 보거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skrtl)은 “확실한 근거를 제시 하시오. 근거가 없으면 말 마시고 의혹만 가지고 제시하는 건 잘못된 범죄와 비슷한 거예요”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님의길)은 “또 출몰하였구나. 니 미국에 가서 군부대 무단출입한 것 미국의 블랙리스트에 올라 있을 테니 너무 촐랑대지 말 것”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구월하늘)은 “이 자는 최순실을 전지전능한 신으로 만드시구먼. 감방에 앉아서도 국정을 좌지우지한다면 그야말로 신이 아닌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LRomeo)은 “얘도 이 정도면 거의 중증 정신 장애인 수준! 멍청래와 돈키호테를 넘어선 과대망상증은 이미 선을 넘었다!”라고 했고, 또 한 네티즌(PurPLeRaiN)은 “안민석의 말은 말도 되지 않는 말인데, 왜 저런 말을 할까? 그냥 한 말일까?”라고 물었다. [조영환 편집인]

 

29일에도 최순실 마녀사냥을 계속하는 동아닷컴

기사입력: 2016/12/29 [22:31]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