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실 변호사 "진술 왜곡된 부분 있다"
검찰 "사건의 본질을 호도하는 터무니없는 주장"
 
임태수 논설위원

 

박근혜 대통령을 탄핵하기 위해 ‘국정농단’이니 ‘직권남용’이니 하는 죄목으로 체포되어 재판에 넘겨진 최순실씨의 변호사는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 심리로 11일 열린 2회 공판에서 “피의자 진술과 달리 조작 작성된 부분이 있다. 진술 취지를 조서라는 형식으로 왜곡한 것”이라며 자백을 강요받았다고 주장했다고 뉴스1이 전했다. 하지만, 이런 ‘지금까지 재단 설립과 모금에 관여한 바 없다’는 최순실씨의 주장이 검찰에 의해 왜곡됐다는 최씨 변호사의 주장에 검찰은 ‘사건의 본질을 호도하는 터무니없는 주장’이라고 반박함으로써, 최씨와 검찰 사이에 진실게임이 벌어지고 있다.

 

최씨 측이 밝힌 ‘검찰 피의자 신문조서’ 내용을 보면 당시 검찰은 “(미르)재단 설립자금을 처음부터 전국경제인연합회에 속한 기업체로부터 기부금을 마련하려는 생각이었다는데 어떻게 기부금을 모으려 했나”고 질문했다면서, 이에 최씨는 “청와대에서 알아서 할 것으로 생각했다. 이 문단을 보면 최씨가 출연금 모금에 깊이 관여했고 구체적 실행은 청와대가 알아서 하는 것으로 이해될 수 있다. 진술 취지를 조서라는 형식을 빌어 왜곡한 것”이라며 “최씨는 (검찰) 수사 이래 지금까지 재단 설립과 모금에 관여한 바 없다고 이야기하고 있다. 재단 설립에 관여한 부분은 일부 임원 추천 뿐”이라고 강조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이어 “최씨 측은 또 검찰이 최씨를 불러 얼마나 길게 압박수사를 했는지 확인하고자 사실조회를 신청했다. 최씨 측은 검찰이 수사과정에서 피의자 면담 형식으로 불러 자백을 강요하는 방식의 신문을 계속했다며 최씨 신문조서의 진술 능력이 없다는 주장을 하기도 했다”며 뉴스1은 “이에 대해 검찰은 전반적으로 최씨가 아니라고 말한 부분은 여러 차례 수정을 했으며 청와대 관련 부분은 일체 삭제한 게 아니라고 반박했다”며 검찰의 “최씨를 조사하는 과정에서 자백을 강요한 적 없고 최씨가 자백을 한 적도 없다. 사건의 본질을 호도하는 터무니없는 주장”이라는 반박도 전했다.

 

한편 동아닷컴은 “구치소에 수감 중인 최 씨는 10일 장 씨가 ‘자발적으로’ 특검에 본인의 태블릿PC를 임의 제출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격분한 것으로 전해졌다”며 최순실 씨의 “이게 또 어디서 이런 걸 만들어 와서 나한테 덤터기를 씌우려 하냐. 뒤에서 온갖 짓을 다 한다”는 발언도 전했다. 동아닷컴은 “해당 태블릿PC는 최 씨가 2015년 7월경부터 11월경까지 사용했던 것이라고 주장했다”며 “특검은 태블릿PC에 저장된 이메일 계정 등을 분석해 최 씨 소유임을 확인했다. 최 씨와 조력자로 알려진 데이비드 윤이 독일 코레스포츠 설립과 삼성 지원금 수수 등에 대해 다수의 이메일을 주고받은 기록도 확보했다”고 전했다.

 

<장시호, ‘제2의 태블릿PC’ 특검 제출… 최순실 “이게 덤터기 씌우려하나” 격분>이라는 동아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Mr. Moonlight)은 “그럼 조티비씨는 완전 증거조작해서 내란선동한 것 맞죠. 왜냐면 검찰은 조티비씨의 태블릿은 국정농단 증거로 채택도 못했는데, 특검이 저 물건은 증거로 채택하기 때문”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등댓불)은 “방송, 신문, 종편 등 언론들이 종북좌파 일색인 이유가 밝혀졌습니다. 이들의 90% 이상이 민노총입니다. 언론, 민노총, 촛불과의 연결고리를 파헤치면 국민들이 들고 일어설 수 밖에 없는...”이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천리향)은 “조티브씨의 조작질이 내란 선동으로 밝혀졌네”라고 했다. [임태수 논설위원]

 

 '통진당 해산과 대통령 선거에도 최순실이 개입했다'는 뉘앙스를 풍기는 동아닷컴의 편집

기사입력: 2017/01/11 [13:51]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박영수의 거드름 피우는 그 자세가 국민들이 준눅이 들어라고 하는 그 작태를 보고 나는 검찰을 믿지 않는다 17/01/11 [18:08] 수정 삭제
  벼는 익어면 고개를 숙인다는 것을 알아라. 그동안 자유대한민국을 지키는 국민들은 조용히 있었다. 떡특검 떡헌재 떡언론 떡국회를 심판하기 위하여 일어나기 시작한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