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촛불로 대통령 탄핵=인민혁명"
새한국 원주고양에서 태극기집회, 탄기국 우병우 보호 회견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고양시에서 연설하는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

 

‘새로운 한국을 위한 국민운동(새한국)’이 21일 강원도 원주와 경기도 고양에서 ‘탄핵 기각을 위한 태극기집회’를 개최한 가운데, 김문수 자유한국당 비대위원이 고양시 일산동구 미관광장에서 개최된 새한국의 태극기집회에서 “1500만 득표로 뽑은 합법적인 대통령을 촛불이 죄없이 끌어내리려 하고 있다. 이게 인민민주주의혁명 아니고 뭐겠냐”며 “야당 후보로 나온 안희정 충남도지사는 30억원의 정치자금을 받아 노무현 전 대통령 선거자금으로 쓰는 등 모두 67억원을 받아 감옥에서 살다 나왔다. 그런 사람을 탄핵해야 한다”고 주장하여, 태극기집회에 나온 1천여 고양시민들의 호응을 받았다.

 

이어 탄핵의 부당성을 강조하면서 “박근혜 대통령과 국회에서 8년을 같이 했는데 깨끗한 국회의원이라는 소리를 많이 들었다. 남편도 부모도 없는 박 대통령이 뭐가 아쉬워서 도둑질을 했겠느냐”며 김문수 전 지사는 “국정조사나 검찰 조사, 그것도 부족해서 특검에 헌재 재판까지 모두 살펴봐도 대통령이 개인적인 이득을 취했다는 내용은 전혀 없다. 그런데 박 대통령 보고 세월호 7시간 동안 정윤회와 밀회를 했다는 등 엉터리 같은 보도를 하는 언론을 파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박근혜 대통령이 아니라, 문재인과 안희정 그리고 특검과 국회가 탄핵돼야 한다”는 취지의 주장도 했다.

 

또 “고영태의 2000개가 넘는 파일을 검찰이 가지고도 숨기고 있다가 최근에야 밝혔는데 이들은 조사도, 구속도 하지 않고 무고한 박 대통령을 탄핵하려고만 하는 특검도 파괴해야 한다”며 김문수 전 지사는 “북한이 핵무기를 만들고 미사일을 만들어서 한반도를 위협하는 때 사드 배치에 반대하는 야당 대선후보와 민주당을 태극기가 탄핵해야 한다”며 “고모부도 총을 쏴 죽이고, 말레이시아까지 (공작원을)보내 큰형까지 독살시킨 흉악무도한 테러리스트 김정은을 가장 먼저 만나겠다고 한 문재인도 탄핵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서경석 복사와 조영환 대표도 탄핵의 부당성을 강조했다.

 

한편 원주시 중앙동 농협 앞에서 열린 새한국의 ‘탄핵 규탄 태극기집회’에서 이상진 반국가교육척결국민연합 상임대표, 조영환 올인코리아 대표, 서경석 새한국 집행위원장 등은 탄핵의 부당성을 700여명의 원주시민들에게 강조했다. 이상진 대표는 자신도 군대 신병생활을 원주에서 했다면서, 교육계를 비롯한 한국사회 전반에 만연된 좌경화를 우려했다. 조영환 대표는 원주시가 천주교 정의구현사제단이나 전교조에 의해 좌경화 되고 있다면서, 방송에 홀려서 촛불집회에 배회하는 미몽한 군중인간들이 되지 말고, 태극기 혁명으로 원주가 안보도시로서 위상을 되찾기를 촉구했다.

 

이런 내용을 담은 “김문수 강하게 지원들어옴(https://www.ilbe.com/9478645122)”이라는 글을 통해 한 네티즌(고양이헌터)이 “제대로 정신차리고 밀어붙이는 거 같다”라고 하자, 한 네티즌(sudn)은 “집회조차 제대로 안 보여주고 방송에 온갖 좌빨세상인데 그마나 김문수 정도 되니깐 라디오 나오고 신문에 나오고 티비에 나오고 기사에 나온다. 얼마나 다행이냐. 김문수한테 고맙기까지 하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섹스모태범)은 “지금 이 시점에 작은 힘이라도 보태야 한다. 저 정도 발언해주면 큰 힘 된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블루빛사파이어)은 “오랜만에 제대로 된 발언 했네”라고 했다.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고양시 태극기집회

 원주시 태극기집회 

서울중앙지법 앞에서 개최된 탄기국의 '우병우 구속 반대' 기자회견

기사입력: 2017/02/21 [20:46]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자유한국당에 가을고수 17/02/22 [06:11] 수정 삭제
  김문수 김진 김진태가 있다.
이제 우리 보수인들이 몽둥이를 들고
범죄꾼들로 집합된 빨갱이놈들의 대갈통만 까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