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택,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안 해!
제창 거부 이유 "국민적 합의 이뤄지지 않아"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문재인, 정세균, 추미애, 주호영 등 주요 정치인들이 광주 5.18묘지에서 열린 ‘제37주년 광주사태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는데,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는 이 노래(임을 위한 행진곡)를 제창하지 않았다고 한다. 정우택 대표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지 않은 이유에 대해 “5·18 민주영령에 대한 추념의 마음은 변함이 없다. 그렇기 때문에 이 자리에 왔고 (민주화 운동이) 앞으로 우리나라가 발전하는 기반이 됐다는 생각에 변함이 없다”며 “제창을 하는 문제에 대해서 국민적 합의가 충분히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고 뉴스1이 전했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이 (제창에 대해) 지시한 것으로 알지만 정치권에 대해서는 제창으로 새로운 (화합) 모멘텀을 만들거나 협조나 협치의 관점에서 말한 것이 없다”며 “협치를 하겠다면서 이 문제에 대해서 정치권에 협조를 한번도 구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다른 기념식에서도 어떤 노래는 제창, 어떤 노래는 합창할 것인지 국가적으로 구분돼 있는데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만 제창한다는 점에서는 국민적 합의가 이뤄져야 한다”며 정우택 대표는 “형평성 차원에서도 국민적 합의가 충분히 이뤄져야 한다”고 답했다고 한다.

 

“대통령과 여야 합의가 있으면 다음 행사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부르겠느냐”는 질문에는 “당연하다”고 답한 정우택 대표는 “정치권에서 봤을 때 하나하나 매듭을 풀어가는 입장에서 각 정당 사람들이 테이블에서 논의한다면 역사 왜곡이나 민주화, 국민통합으로 가는 과정에서 필요한 문제라면 얼마든지 논의할 수 있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당사를 방문했을 때도 말했지만 사랑의 정치, 소통의 정치, 관용의 정치 세 가지 관점에서 통치 이념을 갖고 해주면 여러 사항들의 매듭이 풀려갈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좌익 정권과 야당에 협조하겠다는 뉘앙스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이 ‘5·18’ 기념식에서 ‘임을 위한 행진곡’을 제창했다고 한다. “문 대통령은 18일 광주 북구 운정동 국립 5·18묘지에서 열린 제37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마지막 공식 식순이던 임을 위한 행진곡을 참석자들과 함께 제창했다”며 뉴스1은 “문 대통령은 왼쪽에 정세균 국회의장, 오른쪽에는 임을 위한 행진곡 작곡가인 김종률 광주문화재단 사무처장의 손을 꼭 잡고 힘차게 불렀다”며 “김 처장은 문 대통령이 취임 3일째인 지난 12일 임을 위한 행진곡 제청을 지시하자 올해 5·18 기념식에서 문 대통령과 함께 노래를 부르고 싶다는 기대를 내비쳤다”고 전했다.

 

14일 김종률 사무처장의 “이 노래가 너무 오랫동안 탄압을 받았기 때문에 지금도 부르기를 주저하고 의심하는 국민들이 많다. 문 대통령이 작곡가와 같이 나란히 힘차게 제창한다면 그 모습이 많은 분들에게 감동이 될 것”이라며 “임을 위한 행진곡이 정치적으로 활용되는 시절은 지났기 때문에 이제는 모든 국민들이 언제나 자랑스럽게 떳떳하게 부를 수 있는 그날이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고 뉴스1이 전했다. 뉴스1은 “문 대통령이 김 처장의 손을 잡고 이 노래를 부른 것은 올 5·18 기념식을 마지막으로 임을 위한 행진곡 논란이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는 의지의 표현”으로 풀이했다.

 

뉴스1은 “이명박 정부 첫 해인 2008년 28주년 5·18 기념식 이후 임을 위한 행진곡은 기념식 공식 식순에서 사라지거나 합창, 식전 공연 등으로 ‘홀대’를 받았다”며 문재인 기념사의 “임을 위한 행진곡은 단순한 노래가 아니다. 오월의 피와 혼이 응축된 상징”이라며 “오늘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은 그동안 상처받은 광주정신을 다시 살리는 일이 될 것이다. 오늘의 제창으로 불필요한 논란이 끝나기를 희망한다”는 바램도 전했다. 하지만 ‘민주화운동’, ‘민중항쟁’, ‘무장반란’, ‘군중폭동’ 등으로 평가되는 광주사태는 좌우익 정권에 따라 달리 기념될 것으로 전망된다. [허우 기자]

 

동영상 바로가기: https://youtu.be/peTIRGjkmkk

기사입력: 2017/05/18 [13:06]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정우택 "임을위한행진곡"제창 목숨걸고 막지 못 하면 물러나야... 가을고수 17/05/18 [18:44] 수정 삭제
  정우택 "임을위한행진곡"제창 목숨걸고 막지 못 하면 물러나야... 그리고 싸을줄 아는 투사를 앞세워라...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