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 "'김정은의 기쁨조' 문재인 퇴진!"
네티즌 "적발한 표현, 김정은의 호위무사" 반응
 
조영환 편집인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15일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의 기쁨조로 표현하면서 물러나야 한다고 주장하자, 더불어민주당이 막말이라고 반발했다고 한다. 김 전 지사는 이날 자유한국당이 대구에서 개최한 전술핵 배치 대구·경북 국민보고대회에 참석, “문 대통령이 잘한다고 하는데 박근혜 전 대통령보다 무엇을 잘하나, 쇼를 잘한다. 쇼는 끝내주게 하는데 나라가 완전히 무너지게 생겼다친북 세력들이 득실득실해 (박 대통령을) 감옥에 보냈다”고 주장했다. 그는 문 대통령이 하는 꼴을 보니 박 전 대통령이 그래도 잘했다. 개성공단 문을 닫았고, 북한에 뒷돈 갖다 주는 것을 끊었고, 통합진보당을 해산했다”며 “박근혜를 석방하고, 문재인은 물러가라”고 외쳤다.

 

김문수 전 지사는 김정은이 핵을 갖고 있으면 당연히 우리도 핵을 가져야 한다. 핵에는 핵이라고 우리의 핵보유를 강조하면서 그런데 국군통수권자인 (어제) 문 대통령의 CNN 인터뷰를 보니 핵을 만들 필요가 없고, 미국 핵도 가져올 필요도 없다고 말한다고 문재인 대통령의 외교노선을 비판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를) 제일 좋아하는 사람이 누구겠나. 김정은의 기쁨조가 문 대통령 맞지 않나라며 김문수 전 지사는 문재인 정부가 800만 달러 상당의 대북(對北) 인도적 지원 계획을 발표한 것등을 언급하면서 김정은 기쁨조는 물러가라, 우리 손으로 기쁨조를 물리쳐야 한다, 문재인은 물러가라는 구호를 외쳐 여당의 반발을 샀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조선닷컴의 <김문수 대통령은 김정은의 기쁨조물러나야”>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네티즌들은 김문수 지사의 문재인 대통령 비판에 동조하는 댓글을 달았다. 한 네티즌(socho****)아주 정확한 얘기라서 논란이 되었나?”라고 반문했고, 다른 네티즌(ksh2****)딱 맞는 말씀! 속이 시원하구만. 논란은 무슨 논란? 딱 맞는 말씀!”이라고 김문수 전 지사의 발언을 극찬했고, 또 다른 네티즌(wjds****)저 자를 그냥 두고서 설마설마 하다간 조만간 광화문 네거리, 청와대에 인공기 휘날릴 거다. 어떻게 뺏은 건데 지 발로 물러나겠나? 자유한국당이 시시콜콜한 안건으로 날 새지 말고 이제 탄핵집회를 주관하는 중심에 나서라고 자유한국당의 분발을 촉구했다.

 

또 한 네티즌(sunnyto****)사실인데. ? 문재인이가 화가 나서 대통령직에서 내려온다고? 대환영이라고 패러디했고, 다른 네티즌(shp****)기쁨조로 표현한 김문수 말은 논란이 될 수 있네! 말을 바로 해야지! 국민이 볼 때는 기쁨조가 아니라 하수인 같은데!”라고 문재인 대통령을 비판했고, 또 다른 네티즌(sbh****)김문수야 박대통령이 잘했다고 생각하면, 왜 홍준표가 박대통령 출당시킨다고 해도 한마디 말도 않는가? 자신이 몸담고 있는 당부터 평정하는 게 도리라고 생각한다. 홍준표는 지난 정권 때는 무죄였지만, 이번엔 노무현 복수 차원에서 친이계를 겨냥하고 있다. 그러므로 성완종 뇌물죄에선 절대로 벗어나질 못한다고 홍준표 전 지사를 비난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sunlim****)오랫만에 들어보는 반가운 의사 표현이네. 잘못된 선택이었음을 알았으면 즉시 바로잡는 행동으로 옮겨라고 실천을 강조했고, 다른 네티즌(s****)김문수 역시 똑똑하네! 기발한 적절한 표현이다라고 칭찬했고, 또 다른 네티즌(cska****)김 전 지사가 바른 말 했네. 전술핵 반대, 원전폐기, 북 군사적 제재 반대, 북의 도발 와중에도 우방국에선 도발의 제재로 돈줄을 막는데, 인도적 지원 핑계로 김정은에게 돈을 보내려 하고 있다. 이건 대북제재의 공조에 구멍을 내기 위한 문제인의 술수다. 이런 것을 누가 가장 좋아할까? 우리 국민일까 아니면 북조선의 김정은일까?”라고 문재인 대통령의 정체를 묻기도 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7/09/16 [01:47]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그래도 조선에 유신 17/09/16 [03:50] 수정 삭제
  아직도 선비가 살아있네! 김문수 파이팅!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