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문수↔여당 "문재인은 김정은 기쁨조"
네티즌 “기쁨조? 말이야 맞는 말이네”라는 반응
 
류상우 기자

 

자유한국당 소속 김문수 전 경기지사가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15일 대구 집회(자유한국당의 전술핵 배치 대구·경북 국민보고대회)에서 김정은의 기쁨조라고 비난한 것에 대해 여당이 거센 비판을 내놨지만, 이에 굴하지 않고 김문수 전 지사는 16일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문재인 대통령은 해도 너무 한다유엔 대북 제재 결의안이 만장일치로 통과되고 김정은의 3천만달러짜리 미사일이 날아오는 데에도, 우리는 800만달러 대북지원 방침을 발표했다. 핵에도 퍼주기만 해야 하나라고 재차 문재인 정권의 대북굴종노선을 비판했다고 동아닷컴이 이날 전했다.

 

김문수 전 지사는 지난 15일 대구 달구벌대로 동아쇼핑 앞에서 열린 자유한국당의 전술핵 배치 대구·경북 국민보고대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국군 통수권자인데, CNN 인터뷰에서 미국의 (핵을) 가져올 필요가 없다고 했다. 이렇게 하면 제일 좋아할 사람이 누구겠나. 김정은의 기쁨조가 문재인 대통령이라고 주장했었다. 김 전 지사는 “800만 달러를 준다는데 김정은이가 너무 좋아할 것이라며 김정은의 기쁨조 문재인 대통령은 물러가라라고 주장했다. 15일 김문수 전 지사는 김정은 기쁨조는 물러가라, 우리 손으로 기쁨조를 물리쳐야 한다, 문재인은 물러가라고 외쳤다.

 

이런 김문수 전 지사의 문재인 대통령 비난에 대해 현근택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은 16자유한국당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가 막말을 쏟아냈다. 어제(15) 대구에서 열린 자유한국당 대국민보고대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김정은 기쁨조라고 한 것이다. 임종석 비서실장, 김이수 헌법재판관, 김명수 대법원장 후보에게도 김정은 기쁨조라는 막말을 퍼부었다. 대통령을 모독하고 허위사실을 유포하며 대통령과 공직자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것이라며 김문수는 사라진 존재감을 막말로 살리려나본데 그럴수록 그의 앞길은 막다른 골목길이라고 논평했다.

 

이어 김문수가 친북세력이 득실득실하고 설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감옥에 보냈다고 하는 것에 할 말을 잃었다며, 더불어민주당 현근택 부대변인은 지난 9일 강남에서 열린 장외집회에서도 박근혜, 이재용 무죄석방, 문재인 탄핵, 광주사태등의 극단적인 발언들이 쏟아져 국민보고대회가 아니라 태극기집회라는 비판이 있었다. 공식적인 대회에서 이러한 발언이 이어지는 것을 보면 자유한국당은 헌재의 탄핵결정을 부인하고 대선결과에 불복하는 것은 아닌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논평했다. 김문수 전 지사를 비판하면서 탄핵 부정대선 불복을 들먹이는 더불어민주당이다.

 

이어 현근택 더불어민주당 부대변인은 엄중한 안보현실을 외면하고 장외집회에서 헌법질서를 부정하고 허위 사실을 유포하는 막말을 쏟아내는 자유한국당은 어느 나라 정당인가. 김문수는 막말을 취소하고 대통령과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고 논평했고, 같은 당 김현 대변인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김문수 전 지사를 향해 법적 책임을 져야 한다고 반응했고, 진선미 민주당 의원도 김문수, 이재만 이분들이야 말로 적폐 세력의 진정한 기쁨조라고 깎아내렸다고 동아닷컴이 이날 전했다. 김문수 전 지사의 문재인은 김정은의 기쁨조라는 비판에 매우 민감하게 비난하는 더불어민주당이다.

 

<김문수 문대통령 김정은의 기쁨조즉각 사과비판>이라는 동아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tlatn77)문대통령은 그렇게 의심받을 수밖에 없는 행동을 한다. 우리도 핵이 있어야 북괴가 함부로 도발을 하지 못한다. 다시 말해 평화를 유지 할 수 있다. 그런데도 핵을 갖지 않겠다고 하는 것은 자유민주주의를 포기할 수도 있다는 뜻으로 받아들일 수도 있다고 했고, 다른 네티즌(노랑)김문수는 사과할 필요가 없다. 당연한 말이다. 국민들의 마음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카메라라)죄인이는 지킬과 하이드와 같이 이중인격으로 줄다리기 놀음을 계속하다가 보면 결국 실패로 끝날 것이다. 진정성 있는 인간이 되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베트콩)문제인이 북한을 주적이라고 말 못한 이유가 바로 그것이다. 하루가 다르게 조석으로 말 바꾸는 문제인이지만, 북한이 주적이라고 건성으로라도 말하지 못한 이유가 바로 김정은 기쁨조이기 때문이다. 김 지사님 절대 사과하면 안 됩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whgdmsskf)도대체 뭘 사과하라는 소리인데... 문재인이가 김정은이의 기쁨조라는 것을 들켜 사과하라는 소리인가?”라며 국민이 볼 때 대한민국의 적폐세력을 민주당이고, 문재인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정론추구)박근혜 석방하라는 건 잘못됐다 보지만 문대통령을 김정은 기쁨조라고 한 건 틀린 말도 아니다. 지금껏 그렇게 행동해오지 않았는가?”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yeo5561)은 존경하는 김문수 전 경기지사님 속 시원한 바른 말씀 하셨네요애국 시민분들은 대통령을 뼛속까지 공산ㅈㅇ 신봉자며 주체사상을 우상화하는 공산독재자의 이중대가 틀림 없다고 합니다라고 평가했고다른 네티즌(한단지몽)은 문재인 일당들이 미군철수 시키고 김정은과 합작으로 남북연방정부 수립하여영구집권하려고 하는 것이 혹시 아닙니까여러분끔찍한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 같습니다나라가 망하기 전에 이 저주할 민족반역자들을 몰아냅시다라고 주장했고또 다른 네티즌(jinhyun7)은 바른 소리 했소 김문수왜 대구는 그를 외면했을까김문수 화이팅!”이라고 칭찬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2017/09/16 [23:0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죄인은 유신 17/09/17 [00:44] 수정 삭제
  기쁨조가 아니라 정은이의 남조선 사령관 아닌가? 사과는 무슨? 문수가 사과를 하는 게 아니고 죄인과 종석이 반역죄로 감옥에 가는 게 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