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 서울역·대한문·광화문 태극기집회
박대통령 무죄석방과 주사파정권 타도 외쳐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99주년 3·1절을 맞아 1일 도심 곳곳에서 단체들의 대규모 태극기 집회가 열렸는데, 태극기 집회 참가자들은 태극기와 성조기를 흔들며 박근혜 대통령 무죄석방주사파 정권에 의한 공산화 반대를 외쳤다. 대한문에서는 열린 태극기시민혁명 국민운동본부(국본)’의 집회에서는 윤창중 전 대변인 등이 사기탄핵과 무죄석방을 규탄했고, 서울역에서 열린 대한애국당 집회에서는 사기탄핵으로 권력을 찬탈당한 박근혜 대통령 무죄 석방을 기치로 내걸었고, 교보빌딩 앞 태극기행동본부 집회에서는 문재인 정권이 대한민국을 사회주의 국가로 만들고자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고 한다.

 

이날 12시부터 대한애국당 등으로 구성된 석방운동본부는 서울역 광장에서 박근혜 대통령 탄핵무효 석방 촉구 집회를 열고 최근 검찰로부터 징역 30년을 구형 받은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억울함을 호소하고 무죄 석방을 주장했다. 이날 집회에 나온 애국자들은 양손에 태극기와 성조기를 들고 머리에는 탄핵 무죄등이 적힌 흰색 머리띠를 두르고, 박근혜 대통령의 석방을 촉구했다. 서울역 광장 곳곳에는 문재인 퇴진’, ‘빨갱이를 섬멸하자’, ‘죄없는 박근혜 대통령님 무죄 석방하라’, ‘재판은 개판이다라는 등의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걸렸다고 뉴스1은 전했다.

 

이날 발언에 나선 조원진 대한애국당 대표는 죄없는 박 전 대통령 등 뒤에 칼을 꽂아 몰아 낸 종북 좌파를 태극기 깃발로 몰아내자박 전 대통령은 정치적 보복과 정치적 감금을 당하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또 조원진 의원은 대한민국에서의 진실은 가둬지고 거짓은 판을 쳐 정의가 사라졌다. 우리만이 대한민국의 정의를 되찾고 죄없는 박 전 대통령을 구출해 낼 수 있다고 주장했다고 뉴스1은 전했다. 이날 집회에 참여한 애국자들은 서울역 광장에서 숭례문, 종각역, 세종문화회관을 거쳐 광화문에서 2부 집회를 가지면서, 박근혜 대통령 무죄 석방과 주사파 정권 타도를 외쳤다.

 

비슷한 시간 대한문 앞에서도 3·1절 기념 박 전 대통령 탄핵무효 촉구 집회도 열렸다. 태극기시민혁명 국민운동본부(국본) 역시 박 전 대통령의 무죄를 주장하며 공산화 반대를 외쳤다며 뉴스1은 발언에 나선 윤창중 전 청와대 대변인의 박 전 대통령은 좌경화 세력에 의해 억울하게 탄핵, 구속됐고 징역 30년의 구형을 받게 됐다. 우리 손으로 박 전 대통령의 정권을 찬탈한 문재인 대통령을 반드시 탄핵시켜야 한다문 대통령이 대한민국을 공산화로 이끌어가고 있다. 문 대통령의 통일 방안은 연방제 통일로, 이는 곧 대한민국의 공산화를 의미한다는 주장도 전했다.

 

뉴스1은 또 종로구 교보빌딩 앞에서 열린 태극기행동본부 집회에서도 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30년을 구형한 검찰에 대한 비난이 이어졌다며 김진태 의원의 대한민국을 뒤엎으려는 내란선동 혐의를 받은 이석기에게는 징역 20년이 내려졌던 것에 비해 박 전 대통령에게는 30년이 구형됐다우리가 똘똘 뭉쳐 정권을 다시 가져오면 박 전 대통령이 다시 나올 수 있다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문재인 정권이 대한민국을 사회주의 국가로 만들고자 한다며, 뉴스1은 김진태 의원이 우리가 이 나라를 어떻게 지켰는데, 사회주의 국가, 공산주의 국가로 만들 수 있겠나라고 주장했다고 전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또 ‘3·1절 국가회복 범국민대회 결의문을 통해 타락한 정치권은 자유 대한민국의 헌법에 손대지 말라. 민주주의라는 허영으로 자유민주주의를 폐기하려는 음모를 즉각 중단하라고 했다면서, 뉴스1이와 함께 이들은 야당에게 여당과의 모든 개헌 협상 중단을, 여당에게 한미동맹의 강화를 주문했다이밖에도 3·1절을 맞아 이날 도심 곳곳에서는 태극기 집회가 연달아 열렸다. 오전에는 기독교 단체로 구성된 애국문화협회소속 회원 수백명이 구국과 자유통일을 위한 3·1절 한국교회 회개의 금식기도 대성회 및 범국민대회를 열고 한미동맹강화를 통해 북핵을 무력화하고 자유통일를 이룩하자고 촉구했다고 전했다.

 

‘3·1절 연합집회 총괄본부(3·1절 총괄본부)’도 이날 오전 코리아나호텔에서 내외신 기자회견을 열고 이제 반일감정에서 벗어나 미래지향적으로 국가의 미래를 바라봐야 한다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한미동맹도 중요하지만, 그 효과를 내기 위해서는 일본과의 삼각협력이 매우 중요하다여전히 반일감정을 건드리는 문재인 정부의 과거지향적인 자세는 잘못됐다는 비판도 전했다. 마지막으로 대한애국당과 대한민국 애국시민연합 등도 도심 일대에서 3·1절 집회를 열고 각각 행진을 진행했다, 뉴스1은 이날 도심 곳곳에서 열린 좌익단체들과의 충돌은 없었다고 전했다. [류상우 기자]

 

 

기사입력: 2018/03/01 [22:18]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퍼미 18/03/01 [23:09] 수정 삭제  
  0 17243 690 208 img="">img=""> img="">img=""> View Articles Name 폭로 Subject 벌린당의 또다른 기회주의자 이철을 벗긴다 내년 총선에 벌린당 성북구 후보로 나온다는 이철의 위선을 벗긴다 지난날 한나라당에 입당하여 한동안 이회창 대선후보 지원유세를 다니다가 자신의 독선으로 당내에서 왕따 당하자 다시 민주당세력에 빌붙어 호시탐탐 기회를 노리다가 급기야 지난 대선에 정몽준을 이용하여 정계복귀를 꾀하려 한 이 자의 더러운 속내를 이제는 국민 모두가 다 알고 있다. 본처를 두고서 간통을 해 오다가 발각이 나서 급기야는 처로부터 이혼을 당하고 여 재벌 기업가에게 재혼으로 팔려갔다며? 이 더러운 놈의 가면을 벗겨라. 평생을 위선적인 정직함의 가면을 쓰고 살아온 이 자의 모습은 그의 과거 행적으로 알만한 국민은 다 알고 있을 것이다. 정확한 소식에 의하면 마담뚜 포주를 앞세워 고급매춘사업을 했다는 이 자의 위선의 그 끝은 대체 어디인가? 이 혼탁한 오늘의 정치판에 이런 자가 잘 어울리는 것을 모르는 바 아니나 도탄에 빠진 국민들도 생각을 해 줘야하지 않겠나. 썩을 놈아! 일말의 양심이 있다면 김민석과 함께 지구를 떠나라. 더러운 놈...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