촛불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소환 임박?
네티즌 "정치보복 나쁘지만, 이명박엔 동정 안 가"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박근혜 대통령 구속재판에 이어 이명박 전 대통령(MB)에 대한 검찰 소환조사가 초읽기에 들어갔다고 한다. 조선닷컴은 5이 전 대통령은 노태우·전두환·노무현·박근혜 전 대통령에 전직 대통령으로서는 다섯 번째로 검찰청 포토라인에 서는 대통령이 될 가능성이 크다수사 책임자인 윤석열 서울중앙지검장은 이번 주 중 관련 내용을 문무일 검찰총장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윤 지검장은 이 자리에서 수사의 사실상 마지막 단계인 이 전 대통령의 소환 시점, 구속영장 청구 여부 등과 관련한 방안을 보고할 것으로 전해졌다며 MB의 소환 임박을 전했다.

 

이어 “검찰은 이 전 대통령에 대한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다. 5일에는 재임 당시 핵심 측근으로 꼽히던 천신일 세중나모여행 회장과 최시중 전 방송통신위원장의 자택·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하고 곧장 소환해 조사했다며 조선닷컴은 검찰은 이 전 대통령이 불법 자금을 받는 과정에서 이들이 창구 역할을 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다. 차명재산 의혹으로 시작된 수사가 재임 중 비리로 번지는 형국이라며 천 회장과 최 전 위원장에 대한 압수수색 사실이 알려지며 법조계에서는 이 전 대통령의 소환 시점이 늦춰지는 것 아니냐는 전망이 나왔다고 전했다.

 

조선닷컴은 MB의 입박한 소환 가능성에 관해 하지만 검찰이 이날 곧장 천 회장과 최 전 위원장을 소환하면서 기류가 바뀌었다며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의 지검장이 총장에게 보고하기 전에 사전 작업을 마무리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MB와 관련된 부분만 남기고 모두 정리한 뒤 총장의 결정을 기다리려는 것이라는 주장과 검사장 출신 변호사의 윤 지검장의 보고를 받은 이후 문 총장이 충분히 고민하고 결단을 내려야 한다는 주장과 전직 검찰 고위 관계자의 총장이 결론을 낸 뒤에는 여론에 휩쓸리지 않도록 중심을 잘 잡아야 한다는 지적도 전했다.

 

조선닷컴은 수사팀 내부에서는 구속영장 청구가 불가피하다는 의견이 많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통령의 혐의가 가볍지 않고, 공범이나 종범이 대부분 구속됐기 때문에 형평성 차원에서 불가피하다는 것이라며 이 전 대통령의 핵심 혐의는 뇌물이라고 전했다. “삼성의 다스의 미국 소송비용 60억원 대납, 이팔성 전 우리금융지주 회장의 인사청탁 명목 22억여원...”이라며 조선닷컴은 수백억대 비자금 조성과 횡령 등 다스 실소유주 의혹 및 경영비리, 영포빌딩 지하 창고 청와대 문건 보관, 기타 차명재산 의혹 등도 있다고 전했다.

 

조선닷컴은 반면 신중론도 일부 제기된다. 도주 우려가 적은 전직 대통령에 대한 예우가 필요하다는 취지다. 이미 구속된 박 전 대통령을 포함해 전직 대통령 2명을 동시에 구속할 필요가 있느냐는 얘기도 나온다핵심은 검찰이 증거관계를 얼마나 탄탄하게 닦아놓았는지다라고 지적했다. “이 전 대통령은 모든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 검찰 조사 과정에서도 태도를 바꾸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며 조선닷컴은 하지만 검찰이 수집한 증거관계로 범죄 혐의가 소명된다면 구속영장이 발부될 수 있다고 전했다.

 

혐의 사실을 일관되게 부인해온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 사유도 주요 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의 염려가 있다였다며, 조선닷컴은 이 전 대통령이 입장을 바꾼다면 검찰이 구속영장을 청구하지 않을 가능성도 있다며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의 “MB가 검찰에서 어떤 태도로 조사를 받는지가 중요하다. MB가 중요 혐의를 인정한다면 검찰이 정치적 부담을 무릅쓰고 구속영장을 청구할 이유가 없지 않느냐는 주장도 소개했다. 검찰이 짜낸 죄목에 이명박 대통령이 항복하면 구속되지 않을 수 있다는 압박성 주장을 조선닷컴이 선전한다.

 

“'‘초읽기들어간 MB 소환구속영장 청구, 문 총장 결심만 남아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chois****)다음 정권은 반드시 종북좌파, 문재인을 피의 숙청해야 한다고 했고, 다른 네티즌(garyco****)이명박, 김대중, 노무현, 노태우, 전두환, 박정희, 이승만, 윤보선, 그리고 조선시대 왕들도 모두 조사해 인력과 시간이 남아돌잖아. 고구려 백제 신라 시대 왕들까지 세세히 조사해라. 이 무능한 정권아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s9968****)제인이에게 우익척결 임무를 받고 총장자리를 받은 건데 밥값을 할 테지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ko****)보수정권에 대한 복수극에 몰두하는 문재인이 하는 짓거리도 추악하기 그지없지만, 탄핵정국에서 이명박을 비롯한 친이계가 보여준 추잡한 짓을 생각하면 눈꼽만큼도 동정이 안 간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wjan****)검찰총장의 입을 빌어서 문재앙과 주사파의 결심이겠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peter****)한푼도 먹지 않은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에 이어서 오래 전에 있었던 것을 먼지털이 식으로 수사하여 전직 대통령을 구속하겠다는 것은 대한민국의 수치다라며 “정치보복 중단하라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mount****)붉은 것들을 청소하라고 당선시켰더니 광우뻥에 놀아나 뒷산에서 아침이슬을 부르는 배신을 해 우파보수들을 경악케 하더니 보수의 아이콘 박근혜 대통령까지 발길질을 해, 태극기 우국국민들로부터 완전히 외면당한 MB, 그걸 이용해 무현이 혼백을 달래려는 재인이의 憑依스런 춤판, 나라꼴이 잘 돌아간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h****)대통령은 누구나 퇴임 후 수사하고 일단 구속함이 원칙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jd****)대통령 탄핵 공범 모두 그 끝을 보겠노라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8/03/05 [21:02]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조아 18/03/07 [09:40] 수정 삭제  
  탄핵주범 이명박을 구속 감방보내야 보수가 살고 통합하고 대한민국이 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