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장, '하나은행 채용비리'로 사임
채용 비리 의혹 조사하면서 하나은행이 문제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작년 9월 문재인 정권에서 대통령 추천으로 임명된 최흥식 금융감독원장이 재임 6개월 만에 312일 전격 사퇴했다고 한다. “최 원장은 하나금융지주 사장이던 지난 2013년 대학 동기의 아들을 하나은행에 채용해 달라고 청탁했다는 의혹으로 최근 문제가 돼왔다며 조선닷컴은 지난 11일 청와대에 사의를 표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는 이날 최 원장이 사퇴하는 방향으로 입장을 정리했다고 전했다. 10일 금감원은 “(최 원장이) 하나금융지주 사장으로 있을 때 외부에서 채용과 관련한 연락이 와서 단순히 이를 전달했을 뿐, 채용과정에는 일절 관여하지 않았다는 입장을 밝혔었다.

 

최흥식 원장은 이날 오전까지만 해도 금감원 임직원들에게 독립된 특별검사단을 구성해 본인을 포함한 하나은행 채용 비리 의혹 전반에 대한 엄정한 사실 규명에 들어갈 것이라는 이메일을 보내면서 '정면 돌파' 의지를 보였다며. 조선닷컴은 상황은 이날 오후 들어 반전됐다. 최 원장은 금감원 수석 부원장 이하 임원단을 불러 모은 자리에서 사퇴 사실을 밝혔다며 이 자리에서 행한 최 원장의 채용 비리에 연루된 사실이 전혀 없다는 해명을 전했다. 금감원은 은행권 채용비리 검사에서 22건을 적발해 지난 1월 검찰에 통보했는데, 이 가운데 하나은행이 13건을 차지했고, 압수수색 당했다.

 

조선닷컴은 금감원은 최 원장의 채용 비리 연루 여부와 관련, 최 원장과 하나은행을 상대로 검사를 진행할 방침이라며 금감원은 지난 11일 하나은행에 ‘2013년 채용 관련 자료를 공개하라고 요구한 데 이어, 이날 하나은행에 해당 자료를 요청하는 공문을 발송했다고 전했다. “최 원장의 채용 비리 연루 여부는 결국 검찰 수사를 통해 확인될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인다며 조선닷컴은 금융당국 관계자의 금감원과 하나은행 모두 의혹의 당사자이기 때문에 실체적 진실은 검찰수사를 거쳐 드러나야 할 것이라는 발언도 전했다. 금감원이 은행의 채용비리 은폐가 논란거리다.

 

“‘채용 비리 의혹최흥식 금감원장 사임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redki****)취임 6개월 만에 사임. 문제앙이 그렇지 뭐. 이 사람 노무현 때 대통령 자문위원이였었네라고 정권 연계성을 주목했고, 다른 네티즌(cnwkehdhl****)흥식아 마 걱정할 거 없다. MB 때는 만사형통이면 OK였듯 재앙이니 시대에는 역시 형사채통(刑事蔡通)이면 깔끔하게 해결 된다더라라고 비꼬았고, 또 다른 네티즌(p****)전 정권을 모조리 적폐? 로 몰아붙이더니, 이제 슬~슬 본색이 드러나기 시작하는군. 성추문에. 이대로 가면 연말쯤엔 더듬어당에 열댓 명이나 남으려나?”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green****)더듬더듬성폭행주물러당에서는 하루에 한건씩 비리가 터져나오는구나! 크게 축하한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hs1963****)하나은행은 권력 옆에 붙어 기생하는 것은 기업문화인 것 같다. MB때 외환은행 인수하고, 최순실이 특검 때에도 하나은행 회장이 특검에 불려가고, 힘 있고 권력 있고 돈 있는 자식들과 SKY출신들만 KEB하나은행에 입사할 수 있는 모양이네요? 힘없는 직원들은 그냥 마구 짜르면서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joe****)도마뱀꼬리 자르기 하지 말고 귀걸이 왕자 준용이 취직시켜준 사람과 청탁한 애비도 해결해야지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lks****)저런 인간을 금융감독원장으로 임명한 사람은 누구인가요? 고양이에게 생선을 맡긴 격이네요. 빌어먹을 나쁜 인간들이라 했고, 또 다른 네티즌(su****)눈치도 없이 자리를 지키려 했나? 세상이 뒤집혔는데... 눈총 받은 지가 언젠데, 아직까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onstella****)나는 민정수석 조국이도 물러나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대체 인사검증을 어떻게 하는 겁니까? 청와대 민정수석이 주간조선 기자만한 정보력도 없습니까? 그건 무능한 거지요. 최흥식과 더불어 이 참에 조국이도 사퇴해야 옳다고 생각합니다라고 했다

 

 

기사입력: 2018/03/12 [22:02]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