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북한의 구체적 CVID'에는 침묵
추상적인 '한반도 비핵화' 되풀이하는 촛불정권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7일 오전 청와대 춘추관에서 전날 김정은과의 남북정상회담 결과를 발표하면서 문재인이 김정은도 한반도 비핵화 의지가 확고하다는 것을 어제 다시 한번 분명하게 피력했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지만, 북한의 비핵화에 대해서는 구체적 말을 못했다고 한다. 조선닷컴은 이날 (그가) 구체적인 북한의 비핵화 의지가 무엇인지에 대해서는 설명하지 않았다, 북한의 비핵화 의지에 관한 문재인의 추상적 발언을 지적했다. 북한 핵무기가 대한민국의 안보와 국민의 안전을 가장 위협하는데, 미국과 북한을 중재한다면서, 문재인은 방관자적 언행을 보여주고 있다는 평을 받는다.

 

북한이 남북정상회담에서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비핵화)를 수용했느냐는 질문에 대해 문재인은 북미 간 실무협상을 한다는 것은 미국에서 북한의 그런 의지를 확인한 것이라며 혹시라도 확인 과정에서 미흡한 게 있었다면 실무협상 과정에서 분명히 확인하게 될 것으로 본다고 답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북한 비핵화의 로드맵에 대해서도 양국(북미) 간에 협의가 필요하고 그런 과정이 어려울 수 있다그 로드맵은 북미(미북이 아님) 간 협의할 문제이기 때문에 제가 제 생각을 말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고 했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즉 문재인은 북한의 비핵화 의지를 확인했다고 했지만, 구체적으로 어떤 의지를 확인했는지 대답하지 않은 것이라고 평한 조선닷컴은 이런 문재인의 추상적 방언에 대한 촛불정권 관계자의 현재 북한 비핵화 문제는 실질적으로 미북 간에 해결해야 하며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양국을 협상 테이블에 앉히는 중재자 역할이라며 우리가 양국 간에 오고가는 협상 얘기를 선제적으로 하는 건 외교적으로도 맞지 않는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대한민국의 안보와 한국인의 생명을 위협하는 북한 핵무기에 대해 구경꾼과 같은 발언을 하고 있는 촛불정권의 관계자의 모습이다.

 

하지만 문재인의 구체적 답변 회피에 대해 외교가 안팎에서는 또다시 미북 간의 비핵화 관련 입장 차만 확인한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왔다며, 조선닷컴은 한 국책연구소 관계자의 이번에 미북정상회담 성사가 롤러코스터를 탄 것은 결국 미국이 주장하는 CVID를 북한이 받아들이지 못했기 때문이라며 또 북한은 장기간의 단계적 비핵화, 미국은 단기간 비핵화를 주장하는 로드맵의 문제이기도 했는데, 어제 남북정상회담에서 결국 양국의 입장차만 확인한 게 아니냐는 의구심이 든다는 주장도 전했다. 북한 비핵화(CVID)를 미국은 견지하는데, 문재인 정권은 애매한 태도를 취한다.

 

남주홍 경기대 교수도 우리는 북한 비핵화의 당사자이자 최대 피해자라며 북한에 CVID 약속을 확실히 받아야 하는데 마치 남의 일처럼 이야기하면 안 된다고 문재인 정권의 방관자적 입장을 꼬집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북한은 비핵화 자체가 아닌, 비핵화 이후 체제 보장에 대한 불안감이 컸던 것 같고, 이번 정상회담에서 그 점을 확인했다이와 같은 불안감을 해결하면 북한 비핵화도 가능할 것으로 본다는 주장을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네티즌들도 중매자 역할을 앞세운 촛불정권의 북한에게 유리하면 나오고 불리하면 빠지는 기회주의적이고 방관자적인 대북노선을 꼬집었다.

 

북한 비핵화 의지 재확인했다지만CVID 답변 안한 대통령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bd****)느낌이 남 얘기하는 듯한 느낌 밖에 안 드네요. 우리의 심각한 안보현안을 전적으로 미국에 떠넘기는 듯한 이상한 발언임. 이런 식의 중재역할은 미북회담에 방해만 됩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donan****)은 “이 인간은 로보트나 허수아비도 아니고 거의 바보에 가깝다. 나라의 앞길이 걱정스럽기 그지 없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eyhe****)어제 만나준 거로 수렁에 빠진 김정은을 문재인이가 또 한번 도와준 셈이 됐다. 국민이 불안한 건 안보가 아니라 이러는 문재인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이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pwh****)발표 보니 별것도 없는 만남이었는데, 왜 비밀접촉을 했나! 발표하지 못한 비밀스런 지원들이 있었나! 공산국가나 비밀회담 후 묵혔다 발표하지, 국민이 우선인 민주국가에선 있을 수 없는 일이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bra****)결국 김정은에 동조하면서 미국이 CVID 안 하고 핵동결 용인해주길 하는 마음인 것 같다일국의 대통령이란 자가 적국의 핵무장은 인정하며 자국군대의 무장은 해제시키고, 이는 구한말 고종 때 군대해산과 비슷한 상황인 거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redki****)은 김일성 때부터 비핵화 의지 보였었는데, 국민들에게 그걸 또 속이냐?라고 문재인 정권의 대북노선을 비난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iki****)은 미국에게 무시당한 가짜끼리 만나서 겨우 카메라 앞에서 포옹 요란하게 나누며 피를 나눈 형제임을 과시하는 비밀회담으로 쪽팔리는 심정들이 만회가 된다냐? ”라고 했고다른 네티즌(hel*)은 북한체제 보장누가세계가문재인이북한주민이 원하는 세습왕조체제라면 세계 누가 그 체제를 뭐라 하겠는가북한주민이 원하지 않는 체제 세계 어떤 녀석들이 보장해 준단 말이냐?”라고 했고또 다른 네티즌(han****)은 한 마디로 웃기는 짓이다북이 비핵화를 할지 말지는 지켜봐야 아는 것이지속단하고 단정할 근거가 무엇인가?“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8/05/27 [15:45]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