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정권, 평화 핑계로 연평도 등대 켠다
45년 간 국군이 반대했던 등댓불 북에 제공
 
조영환 편집인

 

아직도 북한과 평화적 방식으로 통일을 이룰 수 있다고 착각한 문재인 촛불정권이, 9·19 남북 군사합의에 따라 평화수역이 조성됐다는 이유로, 오는 17일 연평도에 있는 등대를 45년 만에 다시 점등하기로 했다고 한다. “연평도 등대는 북한 간첩의 해상 침투에 이용될 수 있다는 이유로 1974년 소등됐다. 노무현 정부 때 재점등 요구가 있었지만 군은 북한 해안포에 타격 원점을 제공할 수 있다는 이유 때문에 거부했다, 조선닷컴은 남북 간 평화 수역 조성 논의가 시작도 되지 않았고, 북이 도발 수위를 높이고 있는 상황에서 조급하게 등대 점등 조치가 이뤄지는 것 아니냐는 우려를 전했다.

 

해양수산부와 합동참모본부가 7일 광주사태의 개념 변화(폭동에서 민중항쟁)에 대해 진실을 이야기 했다가 자유한국당에서 제명당한 이종명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인용하여, 조선닷컴은 정부는 등대 재점등 이유로 향후 남북 교류가 이뤄져 인천항과 북한 해주·남포항을 잇는 항로가 개설되면 연평도 등대가 항로 길목에 있어 오가는 선박의 안전 운항에 도움을 줄 것이라는 것을 내세웠다정부는 지난달 1일 일출~일몰이던 연평도 등의 근해 출어 시각을 일출·일몰 전후로 30분씩 총 1시간을 늘려줬다. 이 때문에 야간 조업을 할 어선의 안전 문제로 등대가 필요하다는 이유도 댔다고 전했다.

 

이에 우리 군은 “9·19 남북 군사합의가 있었다거나 북한이 해안포를 닫는 등 수역에 평화 분위기가 조성됐다는 등의 핑계로 재점등에 동의했다며, 조선닷컴은 지난 45년 동안 북한 공격이 우려된다며 반대해 왔던 입장을 갑자기 바꾼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이종명 의원은 서해 5도 지역 북한의 전력은 줄곧 강화됐다실질적 상황 변화가 없는데 남북 군사합의만을 이유로 재점등을 받아줬다고 지적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북한은 5도 지역을 겨냥해 1000여 문의 해안포 설치, 스텔스형 VSV(파도 관통형 고속정)도 실전 배치, 최대 시속 100의 공기부양정도 갖췄다는 것이다.

 

어민들의 야간 조업을 돕는다는 명분도 약하다는 지적이라며, 조선닷컴은 우리 군의 지금 상황에서 더 이상 어민들의 조업 시간을 늘려줄 계획은 없다는 주장도 전했다. 그리고 합참은 군사작전에 지장을 초래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조건부로 재점등에 동의했다고 밝혔다며, 조선닷컴은 등대 불빛이 연평도 남쪽 해상만을 향하게 하고, 원격으로 연평도에 주둔한 해병대가 등대를 소등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것이다라며 하지만 등대 불빛이 남쪽을 향한다고 해도 바다로 빛이 퍼지기 때문에 북쪽에서도 식별이 가능하다는 지적이 나온다고 연평도 등대 재점등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일선 부대에서는 이렇게 쉽게 조건부 동의를 해줄 것이었으면 지난 45년 동안 왜 안 해줬는지 궁금하다고 했고, 군 관계자는 야간의 밝은 빛은 해안포와 간첩, 상륙작전, 그리고 공군 전력에 공격 기준점이 될 수 있다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정부는 지난 2005년 남북 해운합의에 따라 서해 북방 해역 선박 안전을 위해 연평도 등대 운영 재개를 추진했지만 군의 강력한 반대로 무산됐다정부는 이달 17일 저녁 군 수뇌부까지 대거 참석하는 점등식 행사를 계획했다. 하지만 대부분 인사가 불참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고 전했다. 이 정권이 끝나면, 연평도 등대 재점등에 논란이 예상된다.

 

군 안팎에서는 군사적으로 아무 것도 상황이 변하지 않은 상태에서 참석하는 게 걸렸을 것이라는 얘기가 나온다며, 조선닷컴은 군 관계자의 일정이 맞지 않은 것으로 안다는 해명도 전했다. 문재인 촛불정권은 연평도뿐 아니라 45년 동안 소등됐던 백령도 등대 역시 40억원을 들여 평화의 등대로 다시 건설하는 것을 추진하겠다고 했다며, 조선닷컴은 이종명 의원의 경협을 명분으로 북한군과 간첩에게 항로의 불을 비춰주는 셈이라는 비판도 전했다. 이 의원은 사실을 근거로 한 게 아니라 정치적이고 이념적으로 이용하는 세력들에 의해 폭동이 민주화운동으로 변질됐다고 주장했다가 자유한국당에서 제명됐다.

 

“45년간 이 반대했는데연평도 등대 켠다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72t****)서해 5도를 기습점령하고 핵탑재 이스칸다르로 위협하면, 문재인은 기다렸다는 듯이 그럼 전쟁하자는 거냐면서 해병대 포로만이라도 되돌려달라고 할 거다. 1년 후에 당신들 나라는 적화통일 되는 줄 알아라. 그 문재인을 이제는 그 대단한 탄핵으로도 못 쫓아낸다. 헌법재판소도 적화되었거든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kau****)하는 짓이 꼭 간첩이네라고 문재인 정권을 비난했고, 또 다른 네티즌(yo****)문재인 군인들은 군인정신이 없는 거냐. 문재인이 소통을 안 하는 거냐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odaga****)연평도 주민, 해병대 다 죽으라는 얘기다. 북이 남쪽의 노예 공양미가 마음에 안 들어서 몇년 전처럼 포격하지 말란 법이 없다. 연평도 주민의 목숨을 담보로 북조선에 아양 떠는 문재인 정부는 악이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won****)문재인 정권 내에는 간첩과 동일한 수준의 ㅃㄱㅇ들이 득실거린다는 뜻이다. 국민들은 정신 차리고 내년 총선에서 목숨을 걸고 이 나라를 위해 투표하여야 한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a****)주사파 무리들은 도대체 자유대한민국의 국가건설에 그동안 무슨 보탬을 해왔는가? 야금야금 국가를 해체해서 무방비 상태로 만들고 있다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wonwo****)계속 왜 이러냐. 이해불가 정권이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ennet****)대한민국이 9.19 남북군사 합의 후 국민의 저항 없이 무장 해제를 시작하였는데, 이 정도야 아무 것도 아니겠지요. 핵으로 무장한 북조선으로 하여금 피 한방울 흘리지 않고 자연스럽게 대한민국을 접수하여 한반도 공산통일을 유도하는 것이 문재인 좌익정부의 계획이 아닌가 한다. 국민들이 깨어나야 하는데 전교조 교육으로 50대까지 좌경화가 된 나라에서 그건 무리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ohjoko****)여기다 여기... 잘 보이지? 잘 맞출 거야라고 비꼬았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9/05/08 [23:11]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