黃↔文: '독재자 후예↔독재자 대변인'
바르지 못한 정치꾼들끼리, 독재자 논쟁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518일 제39주년 5·18 기념식에서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앞에 두고 면전에서 행한 문재인의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라는 발언에 대해 황교안 대표가 21일 오전 인천 중구 자유공원의 맥아더 동상에 헌화한 뒤에 진짜 독재자의 후예에게는 말 하나 못하니까 대변인짓을 하지 않는가. 진짜 독재자는 김정은이라고 반박하자,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연일 정치에 대해 혐오를 불러일으키는 발언, 국민을 편가르는 발언이 난무하고 있다고 비판했다고 한다.

 

또 고민정 대변인은 말은 그 사람의 품격을 나타낸다면서, 자유한국당 한 의원의 한센병관련 발언을 언급한 뒤에 결국 하나의 막말이 또 다른 막말을 낳고 있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황 대표 면전에서 했던 문재인의 이런 독재자 후예발언은 일부 자유한국당 의원의 ‘5·18 직언에 대한 항변으로 보이며, 이에 황 대표는 내가 왜 독재자의 후예인가. 제가 황당해서 말도 안 하는 것이라며 문 대통령은 김정은을 진짜 독재자의 후예라고 말해 달라고 했다.

 

이어 황교안 대표는 이 정부는 안보에는 아무 관심이 없고 북한 퍼주기에만 전념하고 있다군사훈련하려면 북한에 신고해야 한다고 하니 제대로 훈련이 되겠는가. (남북군사합의는) 반드시 폐기돼야 한다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미사일이라고 말도 못하는 정부다. 발사체라고 한다, 황 대표는 새총 쏜 것도 아니고 돌팔매 하는 것도 아닌데 발사체가 말이 되는가. 이런 말도 안 되는 인식을 갖고 있으니 대한민국 안보가 무너지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한다.

 

<, 황교안 진짜 독재자엔 대변인짓발언에 정치혐오 불러일으켜”>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mk3****)헛소리만 지껄이는 청와대 해체 자폭하라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seti****)황교안에게 청와대가 편 가르기를 한다고 비난하나? ~ 진짜 똥 묻은 개와 겨 묻은 개의 속담이 이렇게 딱 들어맞는 경우도 처음 본다라고 청와대를 비난했고, 또 다른 네티즌(chw****)확실한 것은 문가 정권은 대한민국의 정권이 아니라는 것이다라고 주장했다.

 

또 한 네티즌(okdre****)언제 청와대 문재인이가 김정은에게 말한마디 제대로 한 적이 있나? 이 나라 저 나라 다니면서 대변인 짓거리나 하고 개망신만 당하고 다녔지. 오죽하면 김정은이 청와대 삽살개라 하겠나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i****)청와대의 오만과 분열책동이 정치불신의 원인이다. 완장질만 하지 말고 뚱보에게 하는 반의 반만큼이라도 대우하고 덕을 베풀어 보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s****)진짜 독재자가 있었다면 다른 대통령이 나올 수 있었겠나?”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te****)진정 정치에 대해 혐오를 불러일으키는 발언과 국민을 편가르는 발언은 바로 기념식에서 독재자의 후예가 아니라면 5·18을 다르게 볼 수 없다고 말한 것입니다. 역시 문정권의 특기는 오리발과 적반하장입니다. 쑈를 벌이며 말장난 하며 교묘히 속이다가 올바른 말 하면 오리발과 적반하장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jkpa****)국민 편가르기는 문재인의 주특기 아닌가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ko****)저질의 청와대, 모두가 저질들이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9/05/21 [14:00]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