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황교안·문재인 아들 특검하자"
네티즌 '문재인, 박원순, 황교안 자녀들 특검하자'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황교안과 문재인의 아들 취업특혜 문제(의혹)가 정치적 논란이 되고 있다. 자유한국당 민경욱 대변인이 23일 페이스북에 청와대와 민주당, 3당에 제안한다. 국정조사도 좋다황교안 대표 아들과 문재인 대통령 아들 준용씨의 채용특혜 의혹을 동시 특검하자고 주장했다고 한다. “더불어민주당이 황 대표 아들의 KT 채용 비리 의혹을 제기하자, 대통령 아들의 취업 특혜 의혹을 꺼내들며 맞불을 놓은 것이라며 조선닷컴은 준용씨는 노무현 정부 시절(문재인 청와대 비서실장)인 2006년 한국고용정보원에 입사하는 과정에서 특혜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았다고 전했다.

 

황교안 대표는 지난 20일 서울 숙명여대 특강에서 내 아들이 학점은 3점이 안 되고 토익은 800점 정도지만 대기업에 취업했다고 말해 논란이 됐다며, 조선닷컴은 이튿날 황 대표의 아들의 학점은 3.29(4.3 만점), 토익은 925이라는 해명도 전했다. 하지만 야권에서는 황 대표가 취업난을 겪는 청년들 염장을 질렀다고 반발했다며, 조선닷컴은 황 대표 아들의 부정 채용 논란도 다시 제기했다며 지난 3KT 노조의 황 대표가 법무부 장관이던 시절 그의 아들은 KT 법무실에서 근무했다는 의혹 제기도 소개했다. 직언을 탄압한 황교안 대표가 설화를 일으킨 것이다. 

 

이에 대해 민 대변인은 “(청년 실업) 문제의 본질은 경제와 고용정책 실패가 불러온 대량 청년 실업이다. 누가 이런 나라 경제 꼴을 만들어 놨나. 방귀뀐 놈이 성낸다민주당이 멀쩡한 청년을 부정 채용이라며 황 대표에게 대드는 모습이야말로 정말 역대급 적반하장이라고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그러나 더불어민주당 이해식 대변인은 이날 구두 논평을 통해 이전부터 황 대표 아들의 채용 비리 의혹이 제기되어온 만큼 이번 문제는 얼렁뚱땅넘어갈 수 없다“(아들 특혜 채용 의혹을) 국민 앞에 의혹이 남지 않도록 소상히 해명하라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또 이해식 대변인은 황 대표가 아들 스펙에 대해 말 바꾸기를 한 것도 문제지만, 황 대표 아들이 취업한 곳이 채용 비리 문제가 크게 불거진 KT인데다 당초 마케팅 부서로 입사했다가 도중에 법무팀으로 옮긴 점 등 석연치 않은 점들이 많다는 점도 문제라고 지적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그러면서 이 대변인은 황 대표는 채용 비리 의혹을 해소할 수 있는 정확하고 객관적인 물증을 제시하라“KT 입사지원서나 학점·토익 성적 증명서, 함께 합격했다던 또 다른 대기업 4곳에서 받은 채용 합격 통지서 등을 제시하라고 황교안 대표를 겨냥한 정치공세를 폈다고 한다.

 

<민경욱 대통령·황 대표 아들 채용의혹 동시 특검하자”>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eti****)참 좋은 생각이다. 문재인 아들 황교안 아들 같이 조사하자. 혹시 해외나가 있는 황교안 딸 없나? 있으면 그것도 문다혜와 같이 조사하면 되겠다. 혹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시절 그의 부인이 국내 CEO 모아놓고 교육시킨 일 없나? 있으면 같이 조사하면 되겠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iskim****)문재인, 박원순, 황교안 아들 다 조사하자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qw****)채용비리를 대변인 말로 따질 것이 아니라 민경욱이 청하는 청문회로 따져야지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shp****)해식아! 경욱이가 하자는 대로 함 해볼래!”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method****)진작에 이렇게 나왔어야지. 지금도 늦지 않았다. 나라 팔아먹는 좌좀공산당주사파 무리들에게는 점잖 떨 필요 없다. 그냥 끝까지 물고 늘어지는 악바리 정신으로 대한민국에서 씨를 말린다는 사명감을 가지고 전쟁하듯이 싸워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yik****)황대표 아들은 법적인 문제가 없어 보이는데, 더불당에서 불법일 것이라고 주장하니, 민경욱 대변인 말대로 동시에 특검을 추진하면 명명백백하게 구명될 것이다. 그러니 당장 문준용, 황교안 아들 특혜의혹을 특검하자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sg****)민경욱 대변인이 요즘 황대표의 심기를 계속 건드리네요. 막말하지 말라고 황대표가 경고했는데, 대표 말을 완전 무시해버리고 자기 하고 싶은 말 다 해버리네요라고 비꼬았고, 다른 네티즌(leeyo****)대찬성입니다. 추가로 문다혜 종적, 박원순 아들 병역조사 동시에 하길 원합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eepa****)더럽고 야비한놈들. 문가는 자식애기만 나오면 저렇게 발작 일으키듯 난리치네. 북괴목선 문제에는 입 다물고 조용하더니. 좌익공산주의자 집단이 틀림없다. 더불당 망할 놈들이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9/06/23 [23:10]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