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정인 '아베, 문재인정권 바꾸기 바래'
네티즌 “문정인은 자유민주주의론자? 좌파추종세력?”
 
조영환 편집인

 

촛불좌익정권이 친일 프레임으로 애국세력을 이적세력으로 몰아가는 선전선동을 대대적으로 하면서 항일외교를 강행하는 가운데,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가 18일 더불어민주당 김한정 의원 주최의 토크콘서트에서 일본의 대한국 수출 규제 조치에 대해 일본의 마음에 들지 않는 한국 정권을 바꿔보겠다, 바꿔보고 싶다라는 것이 있는 것 아닌가라며 이는 내정간섭과 마찬가지라고 했다고 조선닷컴이 21일 전했다. ‘문재인 정권을 갈아야만 한·일 관계가 잘된다고 아베 총리가 생각한다면서, 문정인 특보는 이는 한국 보수언론이나 보수정당에서 등장하는 맥을 같이하는 것이라고 연계시켰다고 한다.

 

문정인 특보는 또 일본의 보수 세력은 문재인 정부를 혁신 정권이라고 한다. 일본에서 혁신정당이라고 하는 것은 사회당이나 공산당을 뜻한다결국 문재인 정부는 혁신정권이고, 그렇기 때문에 친북·친중을 하고, 그래서 반일·반미를 하는 정권이라는 프레임을 씌워놨다며 일본 아베 정권이 문재인 정권의 교체를 원한다는 취지의 주장을 했다고 한다. 늘 문재인 정권의 친북-반일-반미노선을 대변해온 문정인 특보는 다만 이런 분석에 대해 학자로서 추정하는 것이라며 대통령 특보로서 정부 차원의 입장을 밝힌 것은 아니다라는 해명을 했다고 한다. ‘눈감고 아웅하는 식으로 치고 빠지는 문정인의 어법이다.

 

문 특보는 문 대통령은 지속적으로 역사 문제는 쉽게 해결이 안 되니 시간을 두고 천천히 풀되, 북한 핵 문제나 중국의 부상 문제, 경제협력 등은 항상 협의하자고 얘기해 왔다그러나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역사 문제 등이 해결이 안 되면 한·일관계도 정상적으로 갈 수 없다고 얘기하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문 대통령도 짜증이 날 만하지 않나라며 문 특보는 엊그제 후지TV 논설위원이 문 대통령을 탄핵해야 한·일 관계가 좋아진다고 하더라. 말이 되나라며 아베 총리 입장에서는 결국 문재인 정권을 갈아야만 한·일 관계가 잘된다고 생각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한다.

 

문 특보는 또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을 언급하며 한국도 여기에 동참하는 것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그러나 우리 정부는 중국 정부를 배제하는 등의 배타성이 있고 이는 우리 국민 정서에 맞지 않으니 고려하자고 얘기하는 과정인데, 일본은 한국 정부가 여기 들어오지 않는다며 압박하고 있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그는 이번 싸움의 본질은, 일본은 1965년 한·일 청구권 협정을 예로 들며 한국이 국제법을 지키지 않는 나쁜 나라라고 하는 것이고, 한국 정부는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을 근거로 국가가 피해자 위에 있을 수 없다고 하는 것이라고 규정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문 특보는 한국 정부로서는 헌법에 따라 국제조약도 국내법적 효력을 띄기 때문에, 대법원 판결이 나면 행정부도 이 판결에 따를 수밖에 없다반면 일본은 국제협약이 국내법에 우선하기 때문에, 그 시각으로 보면 한국을 비판하며 제3국 중재위원회에 가자고 주장하게 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그는 문 대통령은 피해자 중심주의를 절대 양보하지 못하겠다는 입장이라며 특히 문 대통령은 변호사일 때 이 문제를 다룬 바 있어서 피해자들의 어려움과 고초를 누구보다 잘 안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국가 단위에서 보상받은 사건을 개인이 재보상받아야 한다는 입장이다.

 

그러면서 문정인 특보는 문 대통령은 2005년 민관공동위원회에서 이 문제를 다루기도 했다누구보다 잘 아니까 (지금 같은 주장을) 하는 것이지, 일본에서 얘기하듯 국내 정치적 측면에서 지지율을 높이려 한다거나, 이념적으로 친북·친중이어서 반미나 반일을 한다는 것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당시 민관위원회에 청와대 민정수석 자격으로 참여한 문재인은 개인의 참여나 위임이 없는 상태에서 국가간 협정으로 개인의 청구권을 어떤 법리로 소멸시킬 수 있는지 검토가 필요하다는 의견을 내기도 했다고 조선닷컴이 전했다.

 

<문정인 , 맘에 안 드는 정권 바꾸려 해...내정간섭”>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skis****)일본의 내정간섭이 아니라 동북아의 자유민주주의를 사수하고 자국보호를 꾀하는 정책의 일환이다. 일본을 두둔하는 것은 절대 아니지만 가능하면 일본이 문재인정권을 교체하는 데 일익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도 없지 않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na****)정권찬탈에 대한 열등감과 자격지심이 심각하네. 이젠 국내뿐 아니라 국외에서의 말 한마디에도 저리 급흥분하고 예민하게 반응하는 걸 보니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iamaf****)일본이 문제인 정권을 바꾸려고 한 것이면 아주 잘한 일이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ts****)“6.25 침략 때 미군 및 유엔군이 한국을 구했듯, 주사파가 점령한 한국을 아베가 구해준다면 아베는 한국민의 은인이자 구세주다. 반역도당, 김정은 똘마니만 몰아낼 수 있다면 모든 댓가를 치를 수 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yl****)청와대가 무슨 전시사령부인가? 국민들 상대로 여론전 펴지 말고 나라의 대들보 같은 우리 기업들 죽어나가기 전에 빨리 징용공 문제, 위안부 문제로 일본과 해결하라. 결자해지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lkman****)진짜로 일본이 문정권 맘에 안 들어서 바꾸려고 하는 겁니까? 그럼 난 오늘부터 친일파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hclif****)이자는 상황을 거꾸로 해석하는 특별한 재주가 있다. 문제의 발단은 국제협약을 한국의 법원이 파기하는 판걸을 하고 문재인이 반일감정을 옳다구나 이 판결을 옹호하면서 협의요구도 무시하고 위원회 구성도 무시하고 저3국 중재도 무시한 결과 아닌가?”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hois****)정신나간 종북이 또 나왔네, 문정인이 입 다물고 월북해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hoi****)문정인의 궤변은 노벨문학상감이다. 노구에 세상 보는 눈도 멀었나 보다. 당신의 정체는 과연 뭐꼬? 자유민주주의론자인가? 좌파추종세력인가?”라고 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9/07/21 [23:56]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개백정 19/07/23 [00:06] 수정 삭제  
  워디 그것이 아베뿐이겠소? 문재앙 똘만이 의병대장 조국의 개나팔에 취해서 개춤추는 궁민들이 안항께 아베가 대신해주능거신디..... 느그들이 일제불매운동하고 있는디 안산다면 못팔아묵는거시고 안판다고 못사는거시여.... 그렁께 누구 대가리가 터질지 한번 부터보랑께로...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