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틀만에 주식 시가총액 75조원 날아가
청와대 ‘경제위기설은 일본의 의도’라며 낙관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한국의 유가증권시장이 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와 미국의 대중국 무역전쟁 등의 영향으로 폭락하면서, 한국에 경제위기가 닥친다는 전망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혹시나 했지만 역시나였다, 조선닷컴은 6미국이 중국을 환율 조작국으로 지정하면서 2~5% 급락 출발했던 국내 증시는 시간이 갈수록 낙폭을 줄이는 듯하다가 장 막판 다시 외국인 매물이 쏟아지면서 하락 마감했다“6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9.48포인트(1.51%) 떨어져 1917.50에 장을 마쳤다. 코스닥지수 또한 전날보다 18.29포인트(3.21%) 급락해 551.50에 장 마감했다고 전했다.

 

코스피지수는 이날 1900.36에 장을 시작한 뒤 곧바로 1900선이 깨졌다. 코스피지수가 1900을 밑돈 것은 지난 20166월 이후 32개월만에 처음이라고 주식시장의 폭락을 우려하면서, 조선닷컴은 하지만 환율 조작국에 지정되더라도 중국이 입는 피해는 크지 않다는 분석이 나오고 연기금 등 국내 기관이 적극적으로 주식을 사들이면서 낙폭을 줄였고, 한때는 소폭 반등해 1948까지 오르기도 했다코스닥지수는 장 초반에는 5% 넘게 떨어져 540.83까지 밀렸다가 외국인 순매수에 1% 넘게 반등에 성공했다며 오르락내리락한 주식시장의 장세를 전했다.

 

그러나 외국인 순매수가 숏커버링(공매도쳤던 주식을 매수해 되갚는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중국 등 다른 나라 증시가 계속 부진하면서 코스닥 또한 다시 하락 전환했다며 조선닷컴은 이날 유가증권시장은 시가총액이 195160억원 감소했고, 코스닥시장 또한 64000억원 감소했다. 두 시장을 합해 26조원 가까이 날아간 셈이라며 전날 492000억원이 감소한 것을 포함하면 이틀 동안에만 75조원이 넘는 시가총액이 사라졌다고 전했다. 일본의 대한제재와 미국의 대중제개가 한국 경제를 뒤흔들고 있다는 반증을 한국의 주식시장이 분명하게 증거하고 있다.

 

5일 주가(코스피·코스닥)와 원화 가치가 모두 급락하면서 금융시장이 요동쳤지만, 청와대와 정부는 불안해할 필요 없다거나 충분히 상황을 살피고 있다는 말을 되풀이하면서 금융시장에서 생기는 (국민의) 불안감은 많지 않을 것이라고 낙관했다고 조선닷컴이 6일 전했다. 문재인 정권의 고위 관계자도 “(금융시장의) 전반적인 상황에 대해서는 이미 충분히 보고 있고 대응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며, 조선닷컴은 코스닥지수는 이날 6% 가까이 내려가 32개월 만에 사이드카가 발동될 정도로 급락세였지만, 낙관적 판단만 내놓은 것이라고 문재인 정권의 주가 급락에 대한 대응을 우려했다.

   

청와대와 정부는 최근 커지고 있는 경제 위기설은 일본이 의도한 것이고, 이를 언론이 확대 재생산하고 있다고 판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며 조선닷컴은 그러나 경제 전문가들은 한·일 대치로 다가올 경제적 파장을 냉정하게 판단해야 할 정부가 언론과 외부 탓을 하면서 지나친 낙관론에 빠져 있다고 우려했다고 전했다. 심지어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5일 오전 1045분 열린 브리핑에서 금융시장이 극도로 불안한 양상을 보이고 있다. 거기에 대한 (청와대) 입장이 있느냐는 기자 질문에 구체적으로 어떻기에 극도로 불안하다는 단어를 쓰는가라고 되물을 정도로 경제위기를 무시했다고 한다

 

반등 주나 했더니 다시 추락이틀새 시총 75조원 날아갔다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hi****)연기금=국민연금이죠. 요근래 거의 조단위로 퍼붓던데요. 여러분들 국민연금도 안전한지 관리하셔야 될 겁니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d****)우리의 노후자금 연기금이 폭망 수준으로 쪼그라드는 소리가 들리는구나. 그 잘난 진보좌파라는 인간들 어디 갔냐? 문가에게 우리 몫 연기금 대책 내놓으라고 죽창을 들어야 할 것 아니냐?”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choice1472****)시총 75조원 날아가 그 돈이면 주한미군 50년 치 방위분담금이네. 문재인은 관심 밖인가 보네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jin9****)문재인 대역적님 감축드려요. 평생 수령님 지령대로 남한의 자본주의를 박살내고 평화적 적화 항복통일을 완수해 김일성 수령님의 품안에 행복한 노후를 즐기게 되셨으니까요. 그리고 또 함흥 할아버지 할머니 산소에 성묘하실 수 있게 되심을 축하드려요. 이 역적질로 평양 열사 능에 묻히겠죠?”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d****)종북주사파 문가 집단은 증시에서 사라진 75조가 무슨 대수냐고 면박줄 텐데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815****)깡통계좌 넘치고 서킷브레이크 걸리고 아주 신난다. 뭉재앙 3000p는 뜬구름 속에!”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nex****)한국 경제가 이제 블랙홀로 진입하기 시작했다고 봐야겠다. 미국마저 일본과 함께 한국을 버리는 조치를 시작하면 코스피가 3자리수로 돌아가지 않을까 싶다. 외국 자본철수 수술격감 내수부진 국론분열... 뭐 좋은 조짐 하나 없는데다 멍청한 뭉가와 그 패거리들은 메뚜기 뛰듯이 여기서 저기서 치졸한 반일만을 부채질하고 하고 있으니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ang****)반등 시 무조건 매도하시기 바랍니다. 조만간에 해결되기 힘듭니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sopark****)내수선거용 감성팔이 주인공 뭉개에게 청구하라고 했다

 

 

기사입력: 2019/08/06 [22:51]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