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감싸기에 허둥대는 더불어민주당
좌익여당, 기만과 왜곡 무릅쓰고 조국 두둔
 
조영환 편집인

 

온 가족들이 대학입시나 사모펀드 등 온갖 비리 의혹들에 휩싸인 조국 법무부장관 지키기에 혈안이 되어 있는 더불어민주당은 전날 조국 장관의 서울 방배동 자택에 대한 검찰의 압수수색과 관련한 반발을 24일에도 이어갔다고 한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검찰 수사가 헌법 정신에서 벗어났다거나 정상국가가 아니다라는 말은 물론, “장관 집에 대한 11시간 압수수색이라고 하는 건 일반 국민들이 보기에 뭔가 심각한 문제가 있다. 검찰 수사관들이 11시간이나 시간 때우면서 자장면을 시켜먹었다는 사실에 어긋난 말까지 나왔다고 조선닷컴은 지적했다.

 

국회 법제사법위원인 더불어민주당 김종민 의원은 24MBC라디오에 출연해 검찰의 조국 장관 압수수색 수사에 대해 헌법정신에서 벗어나 있다헌법 정신의 궤도에서 이탈해 있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과잉금지가 헌법의 대원칙이라며 그는 “(조국 수사팀) 수사관들까지 합치면 100명 정도 된다. 지난 20년 동안 한 가족의 일상사를 이렇게 다 압수수색을 수십 번 한다뭔가 검찰이 어깨에 힘이 많이 들어가 있다. 지금 검찰이 뭔가 특정한 의도가 너무 강하다. (윤석열 총장의) 지휘 책임이 있다고 본다는 등의 말을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김 의원은 조 장관 자택 압수수색 과정에 대해서도 장관 집에 대한 11시간 압수수색이라고 하는 건 일반 국민들이 보기에 뭔가 심각한 문제가 있다압수수색하는 수사관들이 11시간 동안 있다 보니까 자장면도 배달 시켜먹었다고 주장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국회 정무위원장인 민병두 의원도 전날 페이스북 글에서 혐의가 있다고 해도 서재와 컴퓨터 뒤져봐야 2~3시간이면 끝날 일을 (수사관) 9명이 자장면 주문해 시간 때우고, 양말, 휴지, 책갈피, 수채통 뒤져가며 큰 범죄라도 있는 양 낙인 찍는 검찰이라며 인권유린 반드시 개혁해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한다.

 

이인영 원내대표도 이날 윤석열 시대의 검찰은 어떤 경우에도 검찰의 정치로 복귀해서는 안된다잘못된 수사 행태로 검찰이 국민 심판대에 오르는 불행한 일은 없길 바란다고 라고 정상적 검찰의 수사를 정치행위로 몰아갔다고 한다. 민주당은 이날 검찰을 피의사실 유포죄로 고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민병두 의원은 “11시간 압수수색. 정상 국가가 아니다라고 했고, 김종민 의원도 압수수색하는 수사관들이 11시간 동안 있다 보니까 자장면도 배달 시켜먹었다라고 했지만, 사실상 11시간의 압수수색 시간의 원인은 다른 곳이 있었다고 한다.

 

23일 압수수색이 11시간이나 소요된 것에 대해 대검은 24조 장관 가족이 변호인 참여를 요구해서 기다린데다, 압수품에 대해 변호인이 이의를 제기해 2차례에 걸쳐 추가로 법원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야 했기 때문이라고 해명했다조 장관 가족이 '압수수색팀이 식사를 하지 않으면 가족들도 식사할 수 없다'고 권유해 함께 한식을 주문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이에 대안정치연대 유성엽 임시대표는 라디오에 출연해 조 장관을 옹호하는 사람을 보면 진짜 진보가 아니다. 가짜 진보라며 정치판에 전면적인 세력 교체가 절실하다는 말을 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민주 , 조국집에서 자장면 시켜먹어가짜뉴스까지 동원 검찰공격>이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rea****)죄국 집 압수 수색이 헌법 위반이고, 정상국가가 아니면, 죄국이 최고 존엄이라도 되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ji****)이 정도면 좌파들이 얼마나 위기감을 느끼는지 알만하다. 이럴 때일수록 순리를 따라야지. 이상한 자기들 기준대로 안 된다고 이렇게 시류에 역행하는 억지를 써가며 민심과 싸우겠다는 오만은 스스로 자멸로 가겠다는 자살선포식이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lheartc****)범법자를 애초에 장관 자리에 앉히지 말았어야지, 민주당아!”라고 했다.

 

또 한 네티즌(mys*)아직도 조국이를 안고 가려는 민주당은 조국이가 낙마 구속되면 같이 무너진다는 것 알기 때문에 버리지 못하는데, 국민을 우습게 보는 주사파 종북들의 오만한 행동이다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ar****)병두야, 그러는 너는 남의 유부녀 입속까지 뒤지지 않았냐. 조국 마누라는 PC 감추려고 새벽시간에 변장까지 하고 사무실을 들락거리던 교활한 여자다. 속옷을 뒤지지 않은 것만으로 다행으로 생각해야 되지 않겠니? 너도 가만 보니 후안무치하기로는 조국보다 한수 위구나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ye****)더불어 레밍족들이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da****)따블로미친당 너그들 말대로 정상국가가 아니다. 범죄자를 압수수색한다는데 헌법위반이니 정상이 아니니 하며 검찰을 겁박하는 너희들은 대체 어디서 온 종자들이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ckhan****)압수수색 때 변호인 올 때까지 기다린다는 게 말되는 거냐? 압수수색이란 게 원래 강제성이 포함되어 졸지에 집행하는 건데 이게 무슨 OOO 견소리냐?라고했고또 다른 네티즌(i****)자유민주주의를 부인하는 개헌을 추진하던 놈들이 위헌 타령? 헌법상 대한민국 영토는 한반도와 그 부속도서라며 여당의 여적성을 지적했다. [조영환 편집인] 

 

 

기사입력: 2019/09/24 [23:39]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