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중·기자가 없는 '평양 남북한 축구전'
뿔난 축구팬들 '봉화라고 올렸어야 하나"라며 비꼬아
 
허우 올인코리아 기자

 

29년 만에 평양에서 벌어지는 남북 축구대표팀의 맞대결이 관중이 없고, 생중계가 없고, 외신기자들도 없는 이상한 경기로 치러지면서, 남북한은 0:0 무승부로 끝났다고 한다. 조선닷컴은 “15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이날 오후 530분 평양 김일성경기장에서 시작된 한국과 북한의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3차전에는 관중이 단 한 명도 입장하지 않았다이날 오전 매니저 미팅 때만 해도 약 4만명의 관중이 들어설 것으로 예상됐으나 경기 시작까지 일반 관중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고 이날 전했다.

 

평양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3차전인 남북한 축구경기에 관해 북한은 한국 선수단 55명과 한국 정부 관계자 몇 명을 제외하고는 방문을 허용하지 않았다, 조선닷컴은 경기뿐 아니라 선수단 소식을 파악할 수 있는 곳은 통일부와 대한축구협회로 한정됐다, 심지어 외신 기자도 출입하지 못했다고 전했다. 영국 BBC방송은 이 경기를 두고 세계에서 가장 이상한 경기라며 생중계도 없고, 한국의 팬들도 없다. 외신들도 경기장에 들어갈 수 없다고 현재 상황을 전했다고 조선닷컴은 전했다.

 

이날 경기 결과에 대해 조선닷컴은 축구팬들에게 알려진 것은 무관중’ ‘00’ ‘충돌 후’ ‘북한 경고 1이라는 결과밖에 없었다축구팬뿐만 아니라 전국민적 관심사였던 월드컵 예선 남북 대결 생중계가 불발되자 축구팬 사이에서 비난 여론이 빗발치고 있다고 전했다. 생중계를 거부한 북한에 대해선 정말 상상 이상의 나라, 21세기 국가 맞나라는 비판이 쏟아졌고, 문재인 정권의 대북 정책에 대해 그동안 북한에 올인했는데 월드컵 축구 중계 하나 못 보나. 평화모드는 다 허상이었다는 불만이 터져 나왔다고 한다.

 

중계상황에 관해 대한축구협회는 평양에 동행한 직원 2명이 AD카드(등록인증카드)를 받아, 경기장 기자센터에서 경기 소식을 이메일로 남측에 전달하는 상황이다. 실시간으로 소통이 가능한 메신저 활용도 못 해 경기 중계 소식이 더욱 늦어질 수밖에 없는 것이다라며 조선닷컴은 통일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경기 영상을 DVD에 저장해, 경기를 마친 우리 측 대표단이 출발하기 전에 제공하기로 했다이에 따라 19901011일 친선전 이후 29년 만의 평양 원정경기는 생중계가 아닌, 사후 녹화 중계를 하게 됐다고 전했다.

 

축구팬들은 월드컵 경기 생중계에 대한 북한의 비협조와 일방적인 태도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조선닷컴은 네티즌들의 스포츠 교류는 비교적 손쉬운 일인데 중계마저 이 꼴이면 북한과 어떻게 해야 하나라는 불만을 전했다. 이날 에프엠코리아, 락사커(Soccer), 사커라인 등 축구 커뮤니티에는 북한은 정말 상상 이상의 나라다”, “북한은 정상국가가 아닌 유사국가”, “돈을 아무리 준다고 해도 축구 중계도 못 본다. 대단한 신비주의”, “이럴 거면 제3국에서라도 해야 했던 것 아닌가”, “미사일로도 못 느낀 북한의 현실을, 축구로 알게 됐다는 반응들이 나왔다고 한다.

 

또 한 네티즌은 경기 결과를 알리려면 비둘기(傳書鳩) 다리에 쪽지 달아서 날리는 게 나을 것이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은 북한과 경기에선 골 넣으면 봉화라도 올려야 할 것 같다라고 비꼬았다며, 조선닷컴은 축구팬들의 “1960년대도 아니고 지금 시절에 축구를 스포일러당할 줄은 몰랐다”, “누가 며칠이나 지난 녹화 경기를 보겠나. 아니, 그것조차 감사한 마음으로 봐야 하는가”, “북한에서 한 것처럼 DVD로 녹화 중계하도록 복수하자”, “지금 정부는 북한 응원단도 초청할 것”, “북한 축구 선수들은 귀빈대접을 받을 것이라는 등의 반응도 전했다.

 

<‘남북전 깜깜이 중계에 뿔난 축구팬들 봉화라도 올렸어야 하나”>라는 조선닷컴의 기사에 한 네티즌(jinw****)저런 놈들과 평화경제로 일본을 단숨에 따라잡는다고? 정말 소머리가 웃을 일이군이라 했고, 다른 네티즌(mesos****)이상한 나라에 매달리는 제 정신이 아닌 대한민국 정부가 더 이상하다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ks****)어이 문 남쪽 대변인 말 좀 해봐라. 그만큼 김정은이 하고 친하다며. 돈도 퍼주고 사랑도 많이 줬는데 그까짓 축구 중계도 못하나? 니는 할 줄 아는 게 하나도 없네!”라고 촛불친북정권을 비난했다.

 

또 한 네티즌(rjh*)이래도 김정은에게 굽신거리는 문재인을 지지하는 자들이여! 지금도 기상천외한 일을 벌이고 있는 김정은 집단을 지지하는 자들이여! 이 땅의 수많은 국민들이 그대들에게 등 뒤에서 주먹총을 쏘고 있다는 것을 명심하라!”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hang****)이놈의 정권이 그렇지. 뭐에 쓸 수 있을까? 아무짝에도 쓸모 없는 것이다. 2030들이여, 똑똑히 봐라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sy6267****)“(limm****)문재인 덕분에 우리의 태극전사들도 이런 홀대를 받는구나. 문재인과 멀리해야 인간 취급 받는다라고 했다.

 

그리고 한 네티즌(guidingl****)평화의 봄이 왔다면서? 도보다리에서 벤치 달구는 3류 교체선수들의 연출쇼. 그래, 올림픽 공동개최 한다고 했으면 해봐, 재미 있을 것 같다. 무관중 얼라 올림픽, 지구 역사에 남을 듯 싶다. 쩝쩝이 퍼주고 히쭉댄 결과물이 겨우 이거냐? 3일 뒤 DVD 한 장? 핵실험 방사능 잔뜩 묻은 송이버섯은 이번엔 안 준데? 입맛 다시네. 온반이나 먹자라고 했고, 다른 네티즌(ksh****)재인이가 만든 작품인데. 라고 했고, 또 다른 네티즌(hur****)이래도 북한을 상전 모시듯 할래, 문빠 좌파들아라고 했다. [허우 기자] 

 

 

기사입력: 2019/10/15 [22:53]  최종편집: ⓒ allinkorea.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